협동조합과 농촌진흥

‘양파 팔아주기 운동’

농협경제지주, ‘따스한 채움터’에 양파 12톤 나눔
무료 급식시설에 양파 전달... 범농협 ‘양파 팔아주기 운동’ 동참

농협(회장 김병원) 경제지주는 최근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따스한 채움터’를 방문해 양파 12톤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범농협이 함께하는 ‘양파 팔아주기 운동’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가 참석했으며, 양파 가격하락 및 재고 급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산농가의 어려움을 나누고 식재료가 필요한 무료 급식시설에 힘을 보태기 위해 마련되었다.

서울시에서 운영하고 있는 ‘따스한 채움터’는 노숙인을 비롯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무료급식을 제공하며 사회의 안전망 역할을 하고 있다.

 

농협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는 “양파 생산농가의 어려움을 함께하고 무료 급식시설에 식재료를 나눌 수 있어 일석이조”라면서,“앞으로도 농협이 농업인과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