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농신기술

전체기사 보기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배너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국내 유일의 스마트팜 산업 전문 박람회
6월 16일부터 18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되는 2022 스마트팜 코리아가 한달여 남으면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번 ‘2022스마트팜코리아’는 작년보다 1.5배 가량 증가된 350부스로 진행된다. 규모가 커진만큼 (사)한국스마트팜산업협회 회원사 공동관, 스마트팜 연구개발사업단, 스마트팜 연구센터와 같은 정부의 참여는 물론, 농기계 분야 대표 기업인 대동, LS엠트론부터 드림팜, 도시농사꾼과 같은 스마트팜 컨테이너, 농업 자재공급 및 재배 컨설턴트 대표기업 효성오앤비 등이 참가함에 따라 해당 산업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을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경남지역 18개 시군을 포함한 지역별 농업기술센터와의 연계로 우수 농특산물 특별할인전을 통해 신선한 농특산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전남‧전북 홍보관에서는 귀농‧귀촌상담회를 통해 깊이 있는 귀농귀촌 종합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관람객들의 높은 만족도를 야기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부대행사로는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의 스마트팜 국유특허 기술설명회 및 상담회, 세미나가 진행될 예정이다. 239바이오, 건설기술호남교육원,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소담 등의 연사를 초청하여 지속가능한 AI(인공지능)

기획특집

더보기
한돈 '밥상 위의 국가대표’... 소비촉진 캠페인 톡톡하게 뒷심 발휘
【한돈기획홍보】... 한돈 소비촉진 활동 집중분석 - 한돈 뒷다리살 적체현상 해결 위한 캠페인 활동 제대로 먹혔다! - 한돈자조금 소비부진육 캠페인으로 4만5천톤까지 쌓였던 뒷다리살 재고량 1만톤 감소효과 - 한돈 홍보대사의 다양한 활동으로 균형 잡힌 소비문화 확산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으로 돼지고기 소비가 줄어든 상황 속에서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코로나19라는 글로벌 팬데믹까지 발생하며 2019년 말부터 한돈 산업과 농가들은 녹록지 않은 상황을 보냈다. 이처럼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다양한 방법으로 한돈 산업의 발전을 위해 각고의 노력을 보여왔다. 특히 뒷다리살 적체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펼친 캠페인 활동은 성공적이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학교 수업이 비대면으로 전환되면서 학교 단체 급식이 크게 줄어들었는데, 이로 인해 심화된 뒷다리살 적체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한돈자조금은 올해 ‘한돈먹고 대한민국 뒷심 충전’이라는 슬로건 하에 다양한 뒷다리살 소비촉진 캠페인 활동을 전개했다. ‘뒷심’이라는 중의적 표현으로 뒷다리에 대한 인지 및 소비 촉진과 동시에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도 전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