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팜스코, '한돈 유통량' 120만두 기록 세울 듯

팜스코, '한돈' 유통두수 100만두 달성 기념행사 개최
정학상 대표 "초심 잊지 않고 양돈업계 발전에 이바지 할 것"
'한돈' 100만두 돌파에 이어 120만두 유통량 기록할 것으로 전망

URL복사

 

팜스코(대표 정학상)는 11월 11일(수) 서울 논현동 하림타워에서 한돈 유통두수 100만두 달성을 기념하는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고객사 대표들을 비롯하여 팜스코 대표이사 외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팜스코 신선식품사업본부가 유통두수 100만두를 달성하기까지의 의미 및 역사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팜스코는 1973년 국내 축산업계에 사료사업으로 첫발을 내딘 이래 올해로 48년째 국내 축산업 발전과 함께했다. 사료에서부터 종돈, 사육, 도축, 가공, 유통에 이르기까지 국내 최고의 일원화된 생산시스템을 바탕으로 '하이포크' 는 국내 최초 냉장육 브랜드 시장을 열며 돼지고기 최고의 브랜드로 자리잡았다.

 

자사 사료를 먹여 키운 품질 좋은 돼지, 규격화된 돼지를 우리나라 우리고기 K-PORK 하이포크로 소비자들에게 전달하며 한돈의 가치를 높이며 달성한 기록이기에, 이번 팜스코의 100만두 달성은 대한민국 축산업계에서 의미 있는 기록이다.

 

금번 100만두 돌파에 이어 2020년 누계로 120만두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업계 1위 수준이다.

 

팜스코 신선식품사업이 이 같은 신장은 팜스코 양돈사료가 한돈 농가의 수익성과 경쟁력 향상을 위해 다양한 해결책을 제안하고 안정적인 출하와 고품질 돈육으로 높은 수익을 가져갈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꾸준히 동반 성장 하는데 힘입은 바 크다.

 

팜스코 정학상 대표이사는 "코로나19 등 불안정한 경제상황 속에서도 팜스코가 유통두수 100만두를 달성 할 수 있게 된 배경은 팜스코를 믿고 구매해 주시는 고객들 덕분이다.”라며 “팜스코를 인정해 주시는 농가들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 팜스코는 축산식품산업을 선도하여, 고객의 행복한 삶에 기여한다는 사명에 걸맞게 초심을 잊지 않고 양돈업계 발전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지 투기차단법 가동 ... 취득자격 심사부터 사후관리까지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7월 23일 농지법, 농어업경영체법, 농어촌공사 법 등 농지관리 개선을 위한 개정법률안 3건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입법으로 농지 취득자격 심사 및 사후관리 강화, 농업법인 등의 농지 관련 불법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및 부당이득 환수제 도입 등 농지 투기 억제를 위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되었다. 농지법은 지자체 농지위원회 설치 등 농지취득자격증명 심사 강화, 이용실태조사 정례화 등 사후관리 강화, 불법 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등 투기적 수요 억제를 위한 핀셋규제 제도화가 가능해졌다. 또, 농업경영체법은 사전신고제 도입, 법인 실태조사 강화, 부동산업 금지 및 금지된 부동산업 영위 시 벌칙 및 과징금 도입 등을 담았다. 농어촌공사법은 한국농어촌공사에 농지 현황 조사·감시, 정보 수집·분석·제공 등 농지 상시 관리 기능을 수행하는 “농지은행관리원”을 설치할 수 있는 법적근거도 마련했다. 이번 3건의 법률안은 지난 3월 29일 발표한 관계부처 합동 부동산 투기근절 및 재발방지대책 및 농식품부 농지관리 개선방안에 따른 후속 입법조치이다. 3건의 개정법률안은 국무회의, 대통령 재가를 거쳐 공포될 예정이다. 김현수 농식품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