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퓨리나사료, 고품질 가공사료 '지니피그' 신제품 선보여

새로운 고품질 가공사료 '지니피그' 출시...비육돈 생산성 극대화로 농가들 기대감 커
개량된 돼지의 유전력 발현 극대화를 위한 영양 솔루션 제시해 놔

최근 분자유전학 및 통계기술 등 관련 과학이 발전함에 따라 돼지 종돈 개량 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있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사양관리 미흡, 질병, 밀사 등의 여러 이유로 종돈 개량의 성과를 제대로 누리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하지만, 반대로 생각해보면 우리나라는  개선의 가능성과 수많은 기회를 가지고 있다고 볼 수 있다.

 

◇농가 수익과 직결되는 육성, 비육돈의 생산성

 

비육돈 구간은 증체량이나 출하일령, 사료효율과 같은 양적 개념의 생산성 뿐 아니라 최종적으로 출하되는 돼지의 등급과 맛으로 비교되는 질적인 측면에서도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다. 

 

최근 몇 년간 다산성 종돈의 도입으로 인하여 양적인 번식성적은 개선이 되고 있지만,  이유 후 육성, 비육돈 구간의 생산성은 오히려 떨어지고 있다.

 

출하일령 지연에 따른 밀사는 질병 문제와 출하돈 품질에 악영향을 미치는 가장 근본적인 요인으로 지적되고 있다. 한돈농가의 수익을 개선하고 유통업체와 소비자의 눈높이에 맞는 고품질 한돈 생산을 위해 반드시 해결할 문제이다.

 

◇개량된 종돈에 맞는 영양 솔루션 필요

 

개량된 종돈들은 전 보다 사료효율과 정육량은 좋아졌지만, 등지방은 얇아지고 일당 사료섭취량은 낮아졌다.

 

따라서, 육성, 비육돈 구간의 중요 생산 지표인 증체율, 출하일령, 사료효율, 분뇨 발생량 등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개량된 돼지의 소화 생리를 충분히 고려한 선별이 진행되어야 하며, 신선하고 안전한 원료로 가공 효과를 높여 섭취량과 소화율을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사료가 설계 및 생산이 되어야 한다.

 

퓨리나사료(대표이사 박용순)는 최근 개량된 종돈의 육성, 비육돈의 생산성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새로운 고품질 가공사료인 지니피그(Geniepig)를 출시하였다.

새로운 시설과 장기간의 준비를 통해 출시된 신제품 지니피그가 한돈 농가들의 육성, 비육구간의 고민과 소원을 풀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퓨리나사료는 신제품 개발 뿐만 아니라 고객 농가들이 소비자가 원하는 품질의 돼지고기를 생산하는데 도움이 되는 돈육 품질관리 가이드북(PQM)와 SPC TOP(돈육품질 분석 프로그램) 통한 돈육 품질 개선 활동에도 집중하여 고객과 함께 한돈의 지속가능한 경쟁력을 만들어 가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휴양림' 활성화에 맞손 잡아!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3월 20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대회의실에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공무원연금공단과 3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국립숲체원, 국립산림치유원, 국립하늘숲추모원 등 특화된 산림복지시설 운영을 통해 국민에게 최적의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16년 4월에 개원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이다. 공무원연금공단은 전·현직 공무원 및 그 가족의 생활안정과 복리향상, 노후생활 보장 등을 위해 연금제도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하여 1982년 2월 설립된 인사혁신처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각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산림휴양·복지시설에 대한 주중 이용객 확대 및 은퇴 공무원 재능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책임 공동이행 등을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 협약식에는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 정남준 공무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관계자 약 15명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앞으로 각 기관에서는 ▲산림복지시설 및 자연휴양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설제공 ▲은퇴 공무원과 연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기관 보유시설(산림복지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