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농협안심축산 '축산물 위생 특별점검' 나서

축산물공판장, 안심축산 협력업체...가공·유통·판매 단계별 위생 점검 

농협(회장 김병원) 안심축산분사는 12월 9일부터 20일까지 축산물공판장, 안심축산 협력업체, 축산물판매장 등에 대한 ‘동절기 축산물 위생 특별 점검’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주요 점검내용은 △축산물 가공장의 위생·청결상태 △축산물 판매장 원산지 표시 △냉동·냉장육 보관 상태 △한우고기 동일성 검사 △식육 표시기준 준수여부 △쇠고기 이력제 관리 △영업자 준수사항 △기타 축산물 취급자 개인위생 관리상태 적정여부 등이다.

 

농협안심축산분사 양호진 사장은“송년회 등 연도 말 축산물 소비가 늘어나는 시점에‘축산물 위생 특별 점검’을 실시함으로서 축산물 위해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안전한 축산식품 유통문화가 정착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축산물 위생 특별 점검’결과 부적격 사업장에 대해서는 계약해지·거래관계 종료 등의 조치를 통해 축산물 가공에서 유통에 이르기까지 위생·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