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전국 양계인들 '식약처'로 몰려가 대규모 항의시위

양계인들 '난각표시' 등 '계란안전성 대책'에 분통터졌다...전국양계인 궐기대회!
식약처 ‘계란안전성대책’ 전면 재검토해야
계란안전성과 무관한 산란일자표기 철회와 식용란 선별포장 시행유예 필요

사단법인 대한양계협회(회장 이홍재)가 주관하고 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실‧김현권 의원실이 공동 주최한 정부의 계란 안전성 대책 문제점 토론회가 12월 11일(화)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생산농가 및 업계 관계자 등 약 250여명이 참석하여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생산자가 바라보는 정부의 계란안전성 강화대책의 문제점”으로 본회 이홍재 회장의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좌장을 맡은 건국대 정승헌 교수를 비롯해 농식품부 송태복 축산경영과장, 식약처 안영순 과장, 다한영농조합 이만형 조합장, 대전충남양계농협 임상덕 조합장, 전북대 류경선 교수, 대한양계협회 채란위원회 남기훈 위원장이 종합토론 패널로 참석해 열띤 토론을 가졌다.

이번 토론회는 정부에서 발표한 식품안전대책과 관련하여 산란일자 난각 표기와 식용란선별포장업에 대해 업계 또는 농가 등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취합하여 정책에 반영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

이날 김현권의원은 모든 농산물의 정책은 식약처가 아닌 농림축산식품부로 일원화되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부처간의 엇박자로 애꿋은 농가만 피해를 보는 구조는 더 이상 안된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가 생산부터 유통까지 한 부처가 일원화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계란 안전성과 관계없는 계란껍질의 산란일자표기 문제점과 식용란선별포장업 시행에 따른 부작용을 언급하면서 근본적인 계란안전성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전했다.

양계협회 이홍재 회장은 주제발표를 통해 “현재 식용란선별포장업과 중복으로 규제되고 있는 포장유통 의무화는 난각의 산란일자 표기의 실효성이 없어진다. 소비자 구매 전에 정보가 제공되어야 하지만, 포장유통은 이를 불가능하게 한다. 이처럼 산란일자 난각 표기와 식용란선별포장업은 현실에 맞지 않는 정책이다. 산업이 살고 소비자와 생산자가 보호되는 계란 안전성 대책이 마련되려면 많은 시간과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따라서 “계란안전성과 무관한 난각의 산란일자 표기는 현실성과 동떨어진 정책이며 철회되어야 하며, 식용란선별포장업의 경우, 현재의 시스템으로 내년 시행(4/25)이 불투명한 가운데GP센터의 인프라가 완전히 구축된 이후에 시행해야 된다.”라고 밝혀 업계가 수용가능한 시점까지 기간 연장을 요구하였다.

양계협회 남기훈 채란위원장을 비롯한 생산자들은 “품질에 이상이 없는데 산란일자가 늦은 계란이 ‘나쁜 계란’으로 인식되면서 소비가 감소되고 이는 농가에 전가되어 결국 채란업의 불황으로 이어진다. 농가는 소비자에게 신선한 계란을 공급할 의무가 있다.

이를 위해 산란일자표기 보다는 식용란선별포장업 시행에 앞서 계란을 신선하게 유통할 수 있도록 콜드체인시스템 확립과 함께 계란유통센터(GP) 설립이 절대적인 대안이라고 하면서 이에 따른 관련 규제를 검토할 필요성이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농식품부 송태복 과장은 “지난 여름 부적합 계란 검출 사태의 원인이 불확실한 것에 대해 정부도 깊이 반성하고 있다. 관련 대응 정책을 만들 당시 소비자의 신뢰를 위해서 산란일자 난각 표기가 필요했다. 현재 GP센터 설립·증축·개보수 등에 대해 정부에서 지원하고 있으며, 전국에서 생산되는 공급량을 전체 감당할 수 있는 방안을 식약처와 함께 모색하겠다.”라고 밝혔고, 식약처 안영순 과장은 “현재 GP센터 설립에 많은 예산을 투입하고 있으며, 중소형·대형에 관계없이 GP센터 설립을 지원하여 안전하고 위생적인 계란을 유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홍재 회장은 “13일 목요일에 식약처 앞에서 개최되는 집회에서도 우리의 목소리를 모을 수 있도록 관련 업계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석을 바란다.”라고 밝히고, 이번 집회는 계란 안전성에 대한 대책을 원점에서 전면 재검토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강조해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관련태그

#양계인 궐기대회  #상여시위  #난각일자표시  #식약처 계란  #양계협회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