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강소농대전'  11월 20일 개막

농촌진흥청, 11월 20일 개막‘2019 강소농대전’준비 돌입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11월 20일~2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강소농1)대전’의 성공개최를 위한 준비에 돌입했다.

우선 각 도농업기술원과 시‧군농업기술센터의 강소농 사업 관계관을 대상으로 올해 강소농대전의 추진방향 등을 공유하는 설명회를 열고 행사 운영과 관련한 세부 협력사항을 논의한다.  

 

19일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전북 혁신도시 소재)에서 열리는 이번 설명회는 올해 강소농대전이 주력하고 있는 관람객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또한 상품기획(MD)과 전시(VMD) 전문가를 초청해 소비자 참여형 행사‧전시회의 최신 경향을 알아보고 효율적인 상품 홍보와 고객 맞춤형 상품진열 방법 등에 관한 특강을 진행한다.  

 

이번 특강은 강소농 교육과 지도를 담당하는 관계관의 판촉(마케팅) 역량을 향상시켜 강소농대전에 참여하는 강소농의 역량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강소농대전’은 전국의 강소농이 한 자리에 모여 직접 생산한 우수한 농산물과 가공 제품을 소비자에게 선보이는 자리로 농촌진흥청이 2015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 강소농대전은 ‘강소농, 미래농업을 열어가는 강한 힘(가칭)’을 주제로 △강소농 상품 종합전시관 △강소농 우수사례 전시관 △상품판매·홍보관 △상품구매자(바이어) 상담관 등을 운영하고, 소비자와 소통하는 참여형 행사로 만들 계획이다. 특히 강소농 상품 종합전시관은 강소농의 창의적인 생각을 확인할 수 있는 농산물 가공 제품을 선보이며 작지만 강한 농업인의 경쟁력을 소비자들에게 알릴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농촌미래인재단 김정화 단장은 “올해 강소농대전은 정부혁신의 가치를 실현하고 강소농과 도시소비자의 만남을 통해 생산자와 소비자가 소통하며 농업을 주제로 공감대를 형성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수 있도록 행사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