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정원, 디지털 농업 가속화를 위한 데이터기반 솔루션 보급 확산 추진

- 2022년도 데이터 기반 스마트농업 확산 지원사업 착수보고회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장 이종순)이 지난 5월 18일(수) ‘데이터 기반 스마트농업 확산 지원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하였다.

농식품부는 2022년부터 농업인이 직면하고 있는 생산성 향상, 비용 절감 등의 문제 해결을 위한 데이터 기반 솔루션·서비스를 농가에 적용하고, 고도화 비용을 지원하는 ‘데이터기반 스마트농업 확산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다.
농정원은 지난 1월 28일(금)부터 3월 8일(화)까지 ‘데이터 기반 스마트농업 확산 지원사업’ 공모를 추진하여 참여한 35개 컨소시엄 중 23개 컨소시엄을 선정하였다.

이번 착수보고회에는 민간보조사업자(PMO)인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과 23개 컨소시엄 기업 관련자 등이 참석하여 ’22년도 사업 추진 일정 및 부정수급 방지를 위한 사업비 집행․정산 교육을 실시하였으며, ‘데이터 기반 스마트농업 확산 지원’에 참여하게 된 23개 컨소시엄의 착수보고를 통해 사업내용을 공유하였다.

또한, 농정원은 사업에 선정된 컨소시엄에 데이터 공동체임을 강조하면서 빠른 시일 내 컨소시엄별 특성을 고려한 데이터 품질 가이드배포 계획을 전달하였으며, 첫해 사업인 만큼 사업 기간 내 목표 완수를 당부했다.

 


서준한 농식품부 농산업정책과장은 “4차산업혁명이 농업에도 적용되어 디지털 시대가 가속화되고 있다”며, “이 시대 농업에 필 수 요소인 데이터 기반의 농업 확산을 위해 농업 빅데이터 구축, 데이터 공개와 활용 연계로 적극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김태완 농정원 지식융합본부장은 “스마트팜 보급 확산에도 제약사항이 많은 현장 데이터 수집과 활용 수준을 높이기 위해 데이터 기반 스마트농업 확산 지원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라며, “현장 데이터 수집이 솔루션 고도화와 농가 활용으로의 선순환 체계로 정착되어, 농가와 기업들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마중물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정원, 농촌 마을 활성화 위한 사회공헌활동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 귀농귀촌종합센터는 지난 21일, 안성 미리내 마을에서 마을 둘레길과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을 수행하고 현장 간담회를 실시했다. 안성 미리내 마을(체험휴양마을)은 미리내성지, 순례길, 저수지, 농로 등 향토자원을 활용한 농촌체험,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연 30만 명에 달하는 외지인이 찾고 있다. 이번 사회공헌 활동은 최근 코로나 19로 잠시 중단된 미리내 마을의 체험 프로그램 재개를 돕기 위함이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한 직원 12명은 농촌 마을 활성화를 위한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미리내 마을 공규환 권역 위원장은 “농정원과는 2012년, 농촌자원을 활용한 마을 홍보전략 수립 지원을 통해 처음 교류하게 되었으며, 이후에도 농정원은 농산물 소비촉진과 온라인 마케팅 주민역량교육, 농촌체험 프로그램 등 지속적인 활동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농정원은 농촌과 함께하는 재능기부 및 도농교류 공동체 활동 참여를 통한 전문기관으로 활약하며, 농어촌 재능기부 활성화와 농업·농촌 활력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조경익 센터장은 “농정원은 개원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