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퇴비부숙도'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축산환경관리원 '퇴비부숙도' 기준 준수 위해 축산농가 기술지원 나선다
퇴비 부숙도 중앙지원반 구성·운영, 유선 및 인터넷 상담소 운영
축산환경관리원, 대학교수, 국립축산과학원 및 농·축협 직원 등 전문가로 9개팀 지역별 지원

축산환경관리원(원장 이영희, 이하 관리원)은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기준 시행(‘20.3.25.)에 앞서 기술적, 제도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를 위해 교육·컨설팅 및 상담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기준 시행으로 악취 저감 및 퇴비의 품질 향상이 기대되는 가운데 축산농가에서는 퇴비화 방법, 퇴비사 설치·개조 및 장비 구입 문제, 고령화로 인한 이해부족 등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어 전문가의 도움이 절실히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관리원은 지난 해 12월부터 퇴비 부숙도 중앙지원반을 구성·운영하고 있으며 유선 및 인터넷 상담소도 설치하여 운영 중이다.

중앙지원반은 관리원, 대학교수, 국립축산과학원 및 농·축협 직원 등 전문가로 9개 팀(총 49명)을 구성하여 지자체별로 구성된 지역컨설팅반과 축산농가 교육·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9개 팀 담당지역은경기·인천(1팀), 강원(2팀), 충북(3팀), 충남·대전·세종(4팀), 전북(5팀), 전남(6팀), 경북·대구·울산(7팀), 경남·부산·제주(8팀), 추가·예비(9팀)이다.

교육·컨설팅은 부숙도 관련 법령, 축사바닥(깔짚)·퇴비사 교반 및 퇴비화 방법, 부숙도 육안판별 및 시료채취 방법 등에 관한 교육을 지역 교육여건(방역문제, 교육장소 등)에 따라 이론, 실습 및 시연회 방식으로 진행한다.

 

현재 지역컨설팅반 142명, 축산농가 7,767명 교육을 완료했으며 특히, 지역컨설팅반에 대해서는 축산농가 현장지도 업무를 원활히 수행할 수 있도록 1월까지 교육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유선 및 인터넷 상담은 퇴비 부숙도에 관한 궁금증을 홈페이지와 유선통화를 통해 지자체 담당 공무원 및 축산농가에게 즉시 답변하고 있다.

 

상담소에서는 퇴비 부숙도 기준 시행에 따른 관련 법규 및 제도 정보, 기준 적용기준 및 시기, 위반시 과태료 및 행정처분 등 설명을 한다.

또, 축종별 가축분뇨 자원화 표준설계도상 처리방법별 적정 용적(유효높이, 면적), 축사의 깔짚(톱밥, 왕겨)의 두께 및 교체주기, 뒤집기 횟수 등 관리 방법 안내해 준다.

 

이 외에도 퇴비 부숙도 검사를 위한 시료 채취 및 운송 방법, 지역 내 검사기관, 검사방법(콤백, 솔비타) 등 절차 안내와  퇴비 부숙도에 관해 궁금해 하는 사항에 대해 안내하고 있다.

관리원 이영희 원장은 “3월 25일에 시행되는 퇴비 부숙도 기준 준수 의무화에 대비하여 축산농가의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축산농가가 전화 및 인터넷 상담소를 적극 이용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어촌 '빈집' 활성화 기대
농촌 빈집정비 활성화를 위하여 빈집신고제, 빈집정비계획 수립 및 빈집실태조사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농어촌정비법 개정안이 2월 11일 공포되었다. 시장·군수·구청장은 빈집이 공익상 현저히 유해하거나 주변환경을 저해할 우려가 있을 때 소유주에게 철거나 수리 등을 명령할 수 있다. 특히 철거를 명령한 경우, 소유주가 특별한 사유 없이 따르지 않으면 강제로 철거할 수 있다. 그러나, 이 같은 빈집정비 절차는 소유주에게 곧바로 정비명령 등 강제적인 조치를 취하도록 하기 때문에, 사유재산권 침해의 우려가 있어 현장에서는 거의 활용되지 않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에 대응하여 이번에 개정된 농어촌정비법에서는 지역주민과 빈집소유주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비강제적인 절차를 도입하고, 체계적인 빈집정비의 근거도 마련하였다. 먼저, 주민 누구나 주변 환경에 피해를 주고 있어 정비가 필요한 빈집을 신고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였다. 농촌지역에서 관리되지 않고 방치된 빈집은 화재·붕괴의 위험, 야생동물 출입·쓰레기 투척 등으로 인근 주민의 생활환경과 농촌 경관을 훼손하는 경우가 많다. 이처럼 주변 생활환경·위생·경관에 위해한 빈집을 ‘특정빈집’으로 정의하고, 농촌 생활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