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협-농촌진흥청, 품목별 농업 경쟁력 제고 추진

김원석 대표 "농업인 접점인 품목별 산지유통 인력 전문성 강화 위해 자체 교육과정 개발"

농협(회장 김병원)과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이 업무협약(MOU) 협력과제의 일환으로 품목별 농업 경쟁력 높이기에 나섰다.

 

양 기관은 산지유통 전문인력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농업인 실익 제고 시너지를 추진하기 위한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이를 통해 농협 산지유통전문가 역량강화 과정을 개발했다.

 

이번 교육과정은 농협경제지주와 농촌진흥청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가 설계했으며, ▲산지유통전략, ▲재배기술, ▲병해, ▲수확 후 관리기술, ▲스마트팜, ▲PLS(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 등의 교육을 통해 농산물 품목별 특성 및 재배기술의 이해력을 높였다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양 기관은 지난 8~9월 교육을 실시한데 이어 향후 심화과정을 개편해 2020년에 운영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농협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는 “향후에도 농촌진흥청과의 협력을 통해 산지유통 인력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농가소득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양질의 교육과정을 개발하는데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