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뉴스

'연세우유' 아산공장 멸균시설 증설로 시장확대 본격화

연세대학교, 최첨단 장비 ‘콤비블록’ 포장기로 설비 교체로 제품에 따른 포장 용량 다양화
김득수 사장, 전처리 설비 라인 증설로 멸균제품 연 생산능력 약 50% 증가 기대

연세대학교 연세우유는 충남 아산시에 위치한 연세우유 아산공장에 상온제품 생산을 위한 멸균시설 증설 공사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시장확대에 나선다고 밝혔다.

제품 생산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해 말부터 멸균시설 설비 증설 공사를 진행해온 연세대학교 연세우유는 올해 초 설치 및 멸균 테스트 기간을 거쳤으며, 지난 20일 멸균시설 증설 가동식 행사와 함께 상업생산에 들어갔다.

 

멸균시설 증설 가동식 행사에는 연세대학교 연세우유‧연세생활건강 김득수 사장 및 임직원을 비롯한 멸균시설 기공 협력업체 SIG콤비블럭코리아 김홍록 상무,  테트라팩 코리아 이희탁 상무, ㈜경원산업 김학남 대표이사, 대교전설㈜ 권용일 대표이사, 금강건설㈜ 안광복 이사, 에스피엑스플로우테크놀로지㈜ 남궁정 이사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으며 테이프 커팅식에 이어 연세우유 아산공장의 생산시설을 견학했다.

 

연세우유는 생산설비를 최첨단 ‘콤비블록(CFA-124)’ 포장기로 교체해 무균패키징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하고 제품에 따른 포장 용량을 다양화했다. 또한 기존 2개 라인으로 운영되던 전처리 설비를 3개 라인으로 증설하여 제품 생산능력(CAPA)도 확장시켰다. 포장기 교체 및 전처리 라인 증설을 통해 연세우유 아산공장의 멸균제품 연 생산능력(CAPA)은 약 50%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연세대학교 연세우유 김득수 사장은 “국내 및 중국을 포함한 해외 시장에서 연세우유 제품 수요가 증가하면서 연세우유 아산공장의 멸균시설 설비를 증설했다”며, “효율적인 생산 시스템으로 연세우유의 생산 규모가 확대된 만큼 고객 여러분의 성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한해동안 49만명 귀농귀촌...젊은층 귀농 지속 증가
지난해귀농‧귀촌 가구는340,304가구로 나타났으며,이중 귀농 가구는11,961가구로 나타났다. 귀농‧귀촌 가구중1인 가구와혼합 가구비중이전년대비 증가하였다. 1인 가구 증가는 미혼 비율이 높은40세 미만 연령층의 귀농 확대와가구주가 기반 마련을 위해먼저 이주후 가족 구성원과 합류하기때문인 것으로 보이며,혼합가구의 증가는 젊은층의가업(농업)승계를 위한U턴 귀농과고령 부모 봉양 등가족과 가까이 살기 위한추세에 기인한 것으로보이며,이는2018년 귀농귀촌실태조사 결과와도 경향을 같이한다. 특히,40세 미만 젊은 층의 귀농이 전년대비2.3%(31가구)증가하여,현행 기준으로 귀농 통계를 생산하기 시작한‘13년 이후 가장 큰 규모인1,356가구가 귀농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정부는2018년 귀농․귀촌 통계를 바탕으로귀농‧귀촌 활성화를위한 정책과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귀농‧귀촌인의 영농창업 지원 강화를 위해귀농 창업자금,농외소득활동을 지원하고지역 융화프로그램도 강화한다.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귀농 수요에 대응하여 ‘귀농 창업자금’은예산 추가 확보를 통해 확대(당초3,000억원 → 변경4,572억원)하여 지원한다. 자금과 관련한부정수급,사기피해 예방과 지역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