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한우 경영안정과 수급조절 현장 심포지움

전국한우협회 전북도지회, 22일 익산서 심포지엄 개최

전국한우협회 전북도지회(회장 정윤섭)는 오는 22일 전북 익산 솜리문화예술회관 중공연장에서 “한우산업 안정화를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한우산업 경영안정화를 주제로 열리며 제1주제는 ‘한우경영 안정화를 위한 제도 및 대책(송아지 생산안정제 개정, 비육우가격안정제도입)’에 대해 전상곤 경상대학교 식품자원경제학과 교수가, 제2주제는 ‘수급조절을 통한 한우경영 안정화방안(저능력 미경산우 비육을 위한 사양관리)’에 대해 권기찬 발해동물약품 대표가 진행한다.

 

종합토론은 전북대학교 동물생명공학과 이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하며, 김홍길 전국한우협회 회장, 이근수 (사)농어업포럼 축산분과 한우위원장, 송태복 농림축산식품부 과장, 이성재 전북도청 축산과 과장, 축산과학원 한우연구소 권응기 박사가 참여한다.

 

정윤섭 전북도지회장은 “한우산업의 불안이 가중되는 300만두 시대,한우인들이 스스로 산업의 안정화 방안을 마련하고자 이 심포지엄을 마련했다”면서 많은 참여와 관심을 당부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관련태그

#한우협회  #한우경영안정제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