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협물류, 택배종사자에 '상생활동' 펼쳐

- 임관빈 대표 “농업인의 택배이용 편의증진 위한 현장노고 택배종사자에 감사"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계열사인 농협물류는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최근 ㈜한진과 함께 택배종사자에게 ‘소금사탕’ 1만여 봉지를 전달하며 상생활동을 펼쳤다.

이날 전달식은 농협물류 임관빈 대표이사, ㈜한진 이윤조 사업본부장, 한진택배 집배점연합회 오문우 회장 등 주요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택배기사와 터미널 운영인력 등에 지원된다.

이번에 지원한 소금사탕은 해리농협에서 전북 고창에서 생산한 천일염을 넣고 만든 제품으로, 무더위에 택배종사자들에게 좋은 간식거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농협물류는 2019년부터 택배종사자와의 상생협력 차원에서 동절기 방한조끼, 성출하산지 집배점 도시락 등을 매년 지원하고 있으며, 이와 같은 나눔행사를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

농협물류 임관빈 대표는 “농업인의 택배이용 편의 증진을 위해 현장에서 고생하시는 택배종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택배종사자분들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