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농협사료 한우 컨설팅프로그램 개발 착수

- 한우 농가 비대면 디지털 컨설팅 위한 프로그램 개발 보고회 가져

 

농협사료(대표 정상태)는 비대면 디지털 컨설팅 지원을 위한 플랫폼 개발 착수보고회를 지난 18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한우컨설팅(가칭) 프로그램의 개발 방향, 주요 핵심내용, 기대효과 순으로 진행됐다

앞서 농협사료에서 개발한 “한우올인원”은 농가에서 농장관리를 효율적으로 할 수 있게 알려주는 프로그램이라면, 한우컨설팅 프로그램은 “한우올인원” 데이터를 기반으로 농협사료 영업직원이 농가의 사육현황을 분석하여 사양관리 향상 및 경영관리의 방향성을 제시하여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점이 큰 차이점이라 할 수 있다.

또한 한우컨설팅 프로그램은 농가별 컨설팅 이력관리가 가능하여 농가의 주요 현안이나 경과를 손쉽게 파악할 수 있으며, 컨설팅 데이터를 누적할수록 더 전문적이고 정확한 농가컨설팅의 기반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정상태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축산농가의 실익증진을 위해 농협사료 전 직원이 적극 참여하여 디지털컨설팅 지원 사업에 앞장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우컨설팅(가칭) 플랫폼은 기존 “한우올인원”을 개발한 동방에스앤디(대표이사 정규하)에서 개발을 맡아 약 7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정원, 농촌 마을 활성화 위한 사회공헌활동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 귀농귀촌종합센터는 지난 21일, 안성 미리내 마을에서 마을 둘레길과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을 수행하고 현장 간담회를 실시했다. 안성 미리내 마을(체험휴양마을)은 미리내성지, 순례길, 저수지, 농로 등 향토자원을 활용한 농촌체험,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연 30만 명에 달하는 외지인이 찾고 있다. 이번 사회공헌 활동은 최근 코로나 19로 잠시 중단된 미리내 마을의 체험 프로그램 재개를 돕기 위함이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한 직원 12명은 농촌 마을 활성화를 위한 저수지 일대 환경정화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미리내 마을 공규환 권역 위원장은 “농정원과는 2012년, 농촌자원을 활용한 마을 홍보전략 수립 지원을 통해 처음 교류하게 되었으며, 이후에도 농정원은 농산물 소비촉진과 온라인 마케팅 주민역량교육, 농촌체험 프로그램 등 지속적인 활동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농정원은 농촌과 함께하는 재능기부 및 도농교류 공동체 활동 참여를 통한 전문기관으로 활약하며, 농어촌 재능기부 활성화와 농업·농촌 활력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귀농귀촌종합센터 조경익 센터장은 “농정원은 개원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