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란' 영ㆍ유아의 첫 번째 식품으로 추천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 KOFRUM, 미국 식품전문 ‘페리셔블 뉴스’ 인용보도 소개
미국 정부 자문기관, 두뇌 발달 돕는 콜린이 풍부하다는 이유에서
'계란' 일찍 먹기 시작하면 계란 알레르기 예방

URL복사

두뇌 발달과 계란 알레르기 예방을 돕는다는 이유로 계란이 영ㆍ유아의 첫 번째 식품으로 추천됐다. 계란은 코로나 19 사태에서 더욱 중시되는 면역력 증강에 기여하는 비타민 D 공급식품이란 평가가 미국 정부 기관에서 내려졌다. 
 

17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미국의 식품 전문 미디어인 ‘페리셔블 뉴스’(Perishable News)는 ‘미국 식생활 지침 자문위원회가 계란을 영ㆍ유아의 첫 번째 식품으로 추천(U.S. Dietary Guidelines Advisory Committee Recommends Eggs as a First Food for Babies and Toddlers)이란 제목의 16일자 기사를 통해 계란이 어린 시기에도 필수 식품임을 지적했다. 

 

 

미국 식생활 지침 자문위원회( U.S. Dietary Guidelines Advisory Committee)는 미국 보건복지부 산하의 영양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 그룹이다.  
 

16일 미국 식생활 지침 자문위원회는 영ㆍ유아 뿐아니라 임신부ㆍ수유부ㆍ어린이ㆍ청소년에게도 계란 섭취를 권고하는 내용이 포함된 과학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엔 계란에 풍부한 영양소인 콜린(두뇌 발달에 유익)의 중요성이 포함돼 있다. 자문위원회는 콜린을 모든 미국인이 과소 섭취하는 영양소로 분류했다. 중요한 것은, 임산부의 92%가 콜린의 하루 적정 섭취 권고량을 충족하지 못한다는 것이다. 콜린은 우리나라 국민도 대부분 부족하게 섭취하는 영양소다.
 

보고서에선 계란 알레르기를 줄이기 위해서라도 어릴 때 계란을 먹을 필요가 있다는 사실이 강조됐다. 식품 알레르기 예방을 위한 최근 연구에선 계란 알레르기 발생 위험을 줄이려면 생후 4∼6개월 아이에게 계란을 먹이기 시작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계란은 아이 삶의 건강한 토대를 형성하는 데 도움을 주는 8가지 필수 영양소를 제공한다. 콜린 뿐아니라 단백질ㆍ리보플래빈(비타민B2)ㆍ비타민B12ㆍ비오틴(B7)ㆍ판토텐산(B5)ㆍ요오드ㆍ셀레늄 등 다양한 영양소를 공급해 근육과 뼈의 건강, 뇌 발달 등에 도움을 준다. 

 


자문 위원회는 계란은 면역력을 강화하고 뼈를 튼튼하게 하는 비타민 D의 훌륭한 공급식품이라고 지적했다.
 자문 위원회는 계란의 콜레스테롤에 대해선 소비자가 너무 우려할 필요가 없다고 평가했다. 대부분의 과학적 증거는 계란 섭취가 심혈관 질환과 관련이 없다는 사실을 보여준다는 것이다.

 

30년 이상의 연구결과를 평가한 최근의 미국 하버드 대학의 연구는 계란을 먹는 것과 심혈관 질환과 관련이 없다는 것을 재확인했다. 미국심장협회 등 주요 건강 단체도 계란은 심장 건강에 좋은 식단의 일부가 될 수 있다고 말한다. 
 기사에서 미국 계란위원회 계란영양센터 미키 루빈 박사는 “자문위원회의 이번 보고서는 미국인의 식사와 계란을 위한 역사적인 사건”이라고 표현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경마중단… ‘축발기금’ 고갈 현실화
[특/별/기/획] 말산업 긴급진단… ‘축발기금’ 고갈예고로 축산업 최대 위기! -축발기금 출연금 막히면 국내 축산·말 생산 농가 생계위협 직면과 농축산업 붕괴 위기 -초중고교 무상우유급식 차질과 국내 축산업 경쟁력 상실 우려까지 파장 일파만파 -마사회 최근 5년간, 연평균 축발기금 출연 규모 1,558억원 -매년 정례적 납부 기금은 경마사업 통한 한국마사회 출연금 유일 -축발기금 출연재원 한국마사회 납입금 약 3조원… FTA지원 등 한시적 정부출연금 1.2조원 ◇ 축발기금은 축산업 발전의 원동력 축산발전기금은 축산업 발전과 축산물의 원활한 수급·가격 안정을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축산법 제47조에 근거 설치되었으며, ‘74년 한국마사회의 특별적립금을 재원으로 설치된 ‘축산진흥기금’을 모태로 운영되고 있는 상황이다. 축산법 제44조는 축발기금의 재원마련은 ▲정부의 보조금 또는 출연금, ▲한국마사회의 납입금, ▲축산물 수입이익금, ▲차입금, ▲초지법에 따른 대체초지 조성비, ▲기금운영 수익금 등으로 규정하고 있으며, ‘19년 말 기준 총 9.8조원을 조성해 놨다. 또 축산법 제47조에서는 축산발전기금 용도를 ▲축산업 구조 개선과 생산성 향상, ▲가축과 축산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