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세계식량가격지수 3개월 연속 하락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FAO), 세계식량가격지수 전월(171.3포인트) 대비 3.4% 하락한 165.5포인트 기록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FAO)에 따르면, 2020년 4월 세계식량가격지수는 전월(171.3포인트) 대비 3.4% 하락한 165.5포인트를 기록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해 생산·유통에 장애가 있었으나, 세계식량가격지수는 3개월 연속 하락하여 2019년 1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하였다.

품목군별로 보면 곡물 가격은 안정적인 수준이며, 육류·유제품·유지류·설탕 가격은 하락하였다.

 

곡물은 ’20.3월(164.3포인트)보다 0.2% 하락한 164.0포인트 기록하였다.

주요 곡물 중 밀과 쌀 가격은 상승하였고 옥수수 가격은 하락하여 전반적인 곡물가격지수는 전월과 비슷한 수준으로 유지됐다.

밀 가격은 전월 대비 2.5% 상승하였는데, 이는 국제 수요가 존재함에도 러시아가 곡물 수출 할당량(쿼터) 소진에 따라 유라시아경제연합(EAEU) 이외 국가에 대한 수출을 중단하였기 때문이다.

 

쌀 가격은 일부 국가의 임시 수출제한 및 물류장애로 인해 전월 대비 7.2% 상승했다. 다만, 베트남이 4월말 수출제한을 단계적으로 완화·철폐하여 추가적인 상승은 없었다.

한편, 옥수수 가격은 3개월 연속 하락하여 이에 따른 잡곡가격지수가 전월 대비 10% 하락했다. 사료 및 바이오 에탄올 수요가 감소하고 남미의 신규 수확 물량이 추가되어 공급이 증가하면서 가격이 하락하였다.

 

육류의 경우 ’20.3월(173.5포인트) 대비 2.7% 하락한 168.8포인트 기록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한 노동력 부족으로 육류 가공이 감소하였으나, 경제불황, 물류장애 및 봉쇄로 인한 외식분야 수요 감소로 재고 및 수출 공급량이 증가하였다.

중국의 수입 수요가 소폭 회복되었으나 다른 국가들의 수입 수요 하락을 상쇄하기에는 불충분하였던 것으로 보인다.

 

유제품은 ’20.3월(203.5포인트)보다 3.6% 하락한 196.2포인트 기록(2개월 연속 하락, 전년 동월 대비 8.8% 낮음)하였다.

버터, 탈지분유 및 전지분유 가격은 수입 수요가 줄어든 상황에서 재고 및 수출공급량이 증가하여 10% 하락했다. 북반구에서는 매년 이 시기에 우유 생산량이 증가하는데, 식품·외식업계의 수요도 함께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

반면, 치즈 가격은 완만히 반등하였는데, 오세아니아의 생산량이 계절적 요인으로 감소하고 있기 때문이다.

 

유지류는 ’20.3월(139.1포인트)보다 5.2% 하락한 131.8포인트 기록(3개월 연속 하락, `19년 8월 이후 최저치)하였다.

팜유 가격은 원유(crude oil) 가격이 큰 폭으로 하락하고 코로나19로 인해 식품·에너지 분야 수요가 부진함에 따라 계속 하락세가 지속되고 있으며, 말레이시아의 팜유 생산량이 예상보다 많았던 점 또한 가격 하락에 기여했다.

대두유 및 유채씨유 가격 또한 수요 부진으로 하락했으며, 미국 내 대두 분쇄량이 예상치를 상회한 것도 대두유 가격 하락에 영향을 미쳤다.

반면, 해바라기씨유 가격은 수출가용량이 제한적이라는 점을 우려하여 수입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반등했다.

 

설탕은 ’20.3월(169.6포인트)보다 14.6% 하락한 144.9포인트 기록하였다.

원유 등 에너지 가격 하락으로 인해 설탕공장이 바이오 에탄올(사탕수수 원료) 대신 설탕 생산을 늘림에 따라 설탕 수출공급량이 증가한 반면, 설탕 수요는 감소하여 가격이 하락하였다.

 

2019/20년도 세계 곡물 생산량은 2,720.1백만톤으로 2018/19년도 대비 2.5%(65.3백만톤)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였고, 2019/20년도 세계 곡물 소비량은 2,696.8백만톤으로 2018/19년도 대비 0.4%(10.0백만톤)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였다.

2019/20년도 세계 곡물 기말 재고량은 883.7백만톤으로 2018/19년도 대비 1.6%(13.5백만톤)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였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산림기술인회’ 전문가 활동 기대
한국산림기술인회(회장 허종춘)는 지난 5월 22일 행정안전부로부터 행정정보 공동이용 대상기관으로 지정됐다고 밝혔다. ‘행정정보 공동이용’은 국민들이 각종 민원신청시에 필요한 구비서류를 제출하지 않아도 민원담당자가 전산망으로 확인하여 민원을 처리하는 전자정부 서비스이다. 한국산림기술인회는 이번 대상기관 지정을 통해 민원인의 구비서류 제출 부담을 줄이는 한편, 업무담당자의 업무 효율성도 증대될 수 있게 된다. 한국산림기술인회는 산림기술자 자격증 및 산림기술용역업 등록 관리 업무로 행정정보 공동이용 대상기관에 지정되었으며, 점차적으로 기관 내 다른 민원업무로도 확대하여 국내 3만여명의 산림기술자들의 불편을 해소시킬 전망이다. 특히, 신청인의 증빙서류 발급을 위한 행정기관 방문, 발급비용 절감 및 위·변조 문서 접수방지, 신청인 행정정보 취급에 따른 정보유출 위험성 등이 감소하게 된다. 행정정보 공동이용 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는 수요는 연간 약 1만여건 이상으로 추정되며, 향후 민원인들의 편의가 지속적으로 향상될 전망이다. 허종춘 한국산림기술인회 회장은 “행정정보 공동이용시스템을 통해 산림기술인들의 시간·비용적 발생에 따른 불편이 해소되어 민원 편의성이 크게 제고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