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농협목우촌 또래오래

중독적인 맵‧단‧짠‧치킨 ‘고추단짠윙봉’ 선보여

농협목우촌(대표이사 곽민섭)의 치킨 프랜차이즈 ‘또래오래’가 기존의 인기 메뉴 단짠간장치킨 ‘단짠윙봉’에 고추의 알싸한 매운맛을 더한 ‘고추단짠 윙봉’을 출시했다.

 

지난해 11월 ‘또래오래’는 윙봉에 감칠맛 나는 간장과 3년 숙성한 천일염으로 만든 특제 간장소스를 더해 달달하고 짬쪼름한 맛이 특징인 ‘단짠윙봉’을 선보여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고, 올해 2월 닭다리 부위로만 구성된 ‘단짠스틱’, 윙봉과 닭다리로 구성된 ‘단짠콤보’를 출시해 인기몰이 중이다.

 

신메뉴 ‘고추단짠윙봉’은 중독성 있는 ‘단짠’맛을 그대로 살리고 청양고추와 건고추를 첨가하여 매운맛을 더해 ‘맵.단.짠’ 3가지 맛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것이 특징이며 한마리, 순살, 스틱, 콤보 등 부위를 다양하게 구성하여 소비자의 선택 폭을 넓혔다.

이와 더불어, 배달앱 요기요에서는 3월 한 달 간 또래오래 인기메뉴와 리얼 치즈볼 세트 3천원 할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배달의 민족에서는 3월 매주 수요일에 ‘또래오래’ 치킨 전 메뉴 3천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농협목우촌 또래오래 담당자는 “또래오래 신메뉴 ‘고추단짠윙봉’은 중독성 있는 맵‧단‧짠의 조화로 최근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위로해 줄 소울 푸드가 될 것”이라며 “또래오래 공식 SNS 소비자 참여 프로모션과 배달어플 할인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휴양림' 활성화에 맞손 잡아!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3월 20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대회의실에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공무원연금공단과 3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국립숲체원, 국립산림치유원, 국립하늘숲추모원 등 특화된 산림복지시설 운영을 통해 국민에게 최적의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16년 4월에 개원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이다. 공무원연금공단은 전·현직 공무원 및 그 가족의 생활안정과 복리향상, 노후생활 보장 등을 위해 연금제도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하여 1982년 2월 설립된 인사혁신처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각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산림휴양·복지시설에 대한 주중 이용객 확대 및 은퇴 공무원 재능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책임 공동이행 등을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 협약식에는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 정남준 공무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관계자 약 15명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앞으로 각 기관에서는 ▲산림복지시설 및 자연휴양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설제공 ▲은퇴 공무원과 연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기관 보유시설(산림복지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