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발효콩깍지' 조사료 30% 대체효과...낙농가들 급관심

낙농가들 비싼 조사료가격 고민!..."저렴하면서 고품질인 발효콩깍지 추천"

“낙농을 하면서 조사료 비용 부담이 나날이 커져서 고민이 많으시죠? 가격이 아주 저렴하면서 고품질인 발효콩깍지로 조사료를 30% 정도 대체함으로써 상당한 비용절감효과와 함께 유량증대와 여름철 고온스트레스 예방까지 할 수 있습니다.”

 

발효콩깍지는 애뉴얼이나 톨페스큐보다도 훨씬 가격이 저렴한 것이 특징이다.

콩잎과 콩깍지로 제조된 하농 발효콩깍지의 성분 함량은 △ 수분 : 8.31%  △ 조단백질(CP) : 8~9 % △ 조섬유 : 38% △ 조회분 : 9.69% △ ADF : 53.55% △ NDF : 57.68% △ TDN : 45% △ 고초균 : 3.0 X 106cfu/g △ 유산균 : 1.0 X 106cfu/g △ 효모균 : 3.9 X 106cfu/g 등이다.

 

수분이 10% 미만이고 조단백이나 조섬유 함량이 높고 특히 콩깍지를 유산균 등으로 발효하여 소화 흡수율이 좋으며 고초균이나 유산균 등을 다량 함유하고 있다.

 


반추동물인 젖소의 경우 조사료의 30% 정도를 발효콩깍지로 대체해 주면 셀룰로스 분해 미생물이 긴 건초보다 용이하게 침투하여 셀룰라제를 잘 생산하여 유량과 유지방 등을 개선해 준다.

또한, 긴건초와 짧은 건초의 균형을 잘 맞추어 주면 제3위로 넘어갈 때 손실되는 대사에너지 등이 감소되어 체축적 에너지율이 10% 이상 상승되어 유량과 유지방이 개선되는 효과가 있다.  

특히, 여름철 고온에서는 반추위내에서 음식물을 발효하는 과정에서 생기는 열에 의해서 열사병이 걸리거나 사료섭취량과 체중 저하가 생기는 경우가 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소화가 잘 되는 발효콩깍지를 급여해 주면 도움이 된다. 폭염에는 비테인이나 포도당, 비타민C 등 첨가제를 보충해 주면 더욱 효과가 좋다.

 


낙농가들과 함께 한우나 육우농가들도 조사료 비용부담이 날로 커져서 고민하던 중에 발효콩깍지로 조사료를 30% 정도 대체 급여한 결과 상당한 비용절감과 함께 육질향상과 노동력 감소 등의 효과를 보고 있는 경우도 늘어나고 있다.

사양실험 결과 건초를 전혀 급여하지 않고 배합사료와 발효콩깍지만 18개월 사육한 염소의 반추위(경남 사천 들얼농장)를 보면 벌집위 모양이 양호하고 1위 융모도 잘 발달되어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