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농진청-실용화재단, 디지털농업 활성화를 위한 지원사업 추진

URL복사

- 우수 민간기술과 농진청 특허기술을 결합한 제품 및 현장실증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 이하 농진청)과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 이하 재단)은 첨단기술의 실용화 촉진을 위한 2021년 기술융복합 현장적용 시범사업추진을 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농업인구의 고령화와 지속가능한 농업 미래환경 대응을 위한 대안으로 디지털농업이 대두되면서 현장 확산을 위해 기획되었으며,농진청은 사업총괄 관리, 기술지원 및 실증을, 재단은 사업운영 및 관리, 성과평가 등을 수행한다.

 

사업은 초기에 많은 비용이 투입되고, 민간투자가 어려운 스마트센싱(토양, 온습도측정, 기상정보예측 등), 농작업 자동화(드론, 제초로봇, 스마트축사, 농업용로봇 등), 모니터링 시스템(병해충발생, 작황예측, 작물생육진단 등) 분야를 대상으로 하며, 특히, 야외 생산 환경에 스마트기술을 적용한 노지 디지털 기술의 현장실용화에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내용은 우수 민간기술과 농진청 특허기술 및 제품을 결합한 기술융복합 제품화와 현증실증이며, 첨단 민간기술 제품개발 및 현장적용을 위한 시설·장비 설치, 신기술 실증에 필요한 기자재(종자, 농약 등) 구입, 신기술/제품 적용에 대한 효과검증 및 분석 등을 지원한다.

 

예산규모는 4억 5천만원으로, 3과제 내외(과제당 1억 5천만원, 국비 100%)로 지원할 예정이며, 사업기간은 협약체결 후부터 올해 말까지 1년간 수행된다.

사업공고 및 접수기간은 1월 25일(월)부터 2월 24일(수)까지 한 달간 진행되며, “서면→대면→현장평가” 등 3단계 선정평가를 거쳐 최종적으로 주관기관을 선정한다.

 

 

재단은 오는 2월 8일(월)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개최하여, 사업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을 설명하고, 궁금증을 해소시키기 위한 질의응답을 진행할 예정이다.

설명회는 사업에 관심 있는 농업인, 농업경영체, 유관기관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유튜브(농업기술실용화재단 “FACT-TV”)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된다.

 

재단 박철웅 이사장은 “고도화된 전문성과 실패요인이 높은 첨단분야 우수기술에 대한 현장확산을 지원하고자 농진청과 재단이 기술융복합 현장적용 시범사업을 추진하고자 한다.”며, “노지디지털, 스마트팜 등 신기술 개발과 실증에 관심 있는 농업인, 농업경영체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뉴스제휴평가위원회,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 개정 발표
네이버와 카카오의 뉴스 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네이버·카카오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심의위원회’(이하 심의위원회)가 지난 19일과 23일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를 포함한 전원회의를 열었다. 이번 회의를 통해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을 개정하기로 의결했다. 심의위원회는 뉴스제휴 및 제재 전반에 대한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하기 위해 2020년 7월부터 총 5개의TF를 구성해 논의를 진행했다. 7개월 간 나온 의견을 반영해 이번에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을 개정했다. 먼저 기제휴 매체 저널리즘 품질평가 TF는 누적 벌점의 연단위 삭제 악용 방지를 위해 매년 3월 1일을 기준으로 과거 2기의 누적벌점 계산기간 동안 부여 받은 벌점(누적벌점 계산기간 말일에 삭제된 벌점 포함)의 합계가 8점 이상인 경우, 해당 매체에 대해 재평가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한 매체 단위 평가 악용 방지를 위해 ▲최초 제휴 계약 당시의 제휴 기준과 현재의 제휴 기준 사이에 현저한 변경이 있거나 또는 ▲제휴 내용이나 매체의 성격에 변경(제호·상호·법인명·도메인 변경, 매체양도, 영업양도, 지배구조 변동, 기타 이에 준하는 사유 발생)이 있는 경우, ▲‘제1소위’가 재평가 대상 ‘제휴매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