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한국 쌀가공식품, K-Food 열풍 신남방 시장 진출

쌀가공식품협회, 베트남 하노이 식품박람회 한국관 참가업체 모집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회장 김남두)는 오는 11월 4일부터 11월 7일까지 나흘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하는 ‘베트남 하노이 식품박람회’ 한국관 참가업체를 오는 6월 30일(화)까지 모집한다.

 

협회는 쌀가공식품 제조업체의 수출 판로 확대를 위해 2016년도부터 ’글루텐프리 엑스포’ 등 해외 식품 박람회에 참가하였으며, 올해 베트남 하노이 식품박람회에는 10개 업체를 선정하여, 참가할 계획이다.

 

베트남 대표 식품박람회인 ‘베트남 하노이 식품박람회’는 다양한 식품산업군의 바이어가 많이 찾는 박람회로, 한국관에는 쌀가공식품 제조업체라면 참가신청이 가능하다.

동 박람회의 한국관은 수출 업체관, 한국쌀가공식품 홍보관, 시식·시연관 등으로 구성하여 운영하며, 참가 등록비, 임차비, 장치비 등을 전액 지원한다.

 

뿐만 아니라, 온라인 홍보, 한국관 리플렛 제작 및 쿠킹쇼 등 마케팅 활동을 지원하여 참가업체의 제품을 참관객에게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최근 베트남을 포함한 동남아시아 전역에서 건강식품에 대한 수요가 확대되고 있는 추세에 힘입어, 쌀가공식품을 포함한 K-food에 대한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

베트남은 1인당 쌀 소비량이 세계 3위(2019년 기준)로 쌀을 원료로 하는 식품에 익숙하며, 최근 경제 성장에 따라 식품에 대한 건강 키워드가 관심을 받고 있다.

 

현지의 폭발적인 K-Food 열풍에 맞춰 떡볶이, 쌀음료 등 한국의 대표적인 쌀가공식품을 베트남 및 동남아시아 시장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협회에서는 베트남을 중심으로한 신남방 국가에 한국 쌀가공식품의 우수성과 기술력을 알려, 수출 계약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업체는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 홈페이지의 공지사항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체험·힐링 관광상품 ‘우리 농촌갈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소위 ‘코로나 블루’를 호소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 탁 트인 야외에서 가족단위로 휴식을 취하며 일상의 답답함을 해소할 수 있는 여행지가 어디 없을까.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랠 수 있는 농촌관광상품 ‘우리 농촌갈래?’를 소개했다. ‘우리 농촌갈래?’는 코로나19로 인해 ‘소규모 관광’ ‘야외’ ‘거리두기’ 등 새롭게 등장한 여행 경향에 맞춰 지역별 특화된 농촌관광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농촌진흥청은 전국 시‧군농업기술센터가 추천한 농촌관광상품 가운데 1차로 10점을 선정하고, 2차로 10점을 추가해 총 20점을 엄선했다. 관광상품은 가족단위 소그룹이 ‘농촌체험’ ‘힐링’ ‘미식’ 등 주제별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짜여져 있다. 경남 함양의 ‘함양 찐추억, 비우go! 채우go!’는 목공예‧전래놀이 체험, 숲속놀이, 개평한옥마을과 남계서원 탐방, 선비문화탐방로 체험, 산양삼농장에서 삼 캐기 체험 등 농촌다움을 경험할 수 있는 상품이다. 강원 춘천의 ‘금이야 옥이야 농촌치유프로그램’은 국내 유일의 연옥광산이 있는 금옥골 마을의 생태와 경관자원을 활용한 상품으로 마을 내 옥(玉)동굴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