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쌀가공식품산업대전 참가 업체 모집

쌀가공식품협회, 새로운 비즈니스 판로개척의 쌀가공식품 산업대전 거듭나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회장 김남두)는 쌀가공산업의 새로운 비즈니스 판로를 개척하고 국내·외 바이어와 만날 수 있는 2020쌀가공식품산업대전(RICE SHOW)에 참가업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가 주관하는 ‘2020쌀가공식품산업대전’은 아시아 4대 식품전시인 ‘서울국제식품 산업대전(SEOUL FOOD)’과 연계하여 진행되며, 5월 19일(화)부터 22일(금)까지 일산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개최된다.

 

‘2020 쌀가공식품산업대전 (RICE SHOW)’은 참가업체의 우수한 기술과 신제품을 선보이며 브랜드 가치를 알리는 자리로 약 55,000명의 국내·외 바이어 및 참관객이 방문하여 실질적 성과를 창출해 낼 수 있는 상담 기회가 주어진다.

 

또한, 전시 전 참가업체의 제품을 홍보할 수 있도록 온라인 전시관을 운영하여 국내·외 바이어에 우수한 쌀가공식품의 정보를 상시로 전달할 예정이다.

      

쌀가공식품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68부스를 모집할 예정이며 부스임차비 및 장치비 전액과 온라인 전시관, 기획 기사 부대 이벤트 등 전시 홍보 및 통역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한국쌀가공식품협회 관계자는 “그동안 참가했던 업체가 새로운 비즈니스 판로를 개척하고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였다.”고 하며 “올해도 참가업체가‘쌀가공식품 산업대전’을 통해 신제품 소개와 브랜드 가치를 홍보하고, 판로를 확대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식품팀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휴양림' 활성화에 맞손 잡아!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3월 20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대회의실에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공무원연금공단과 3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국립숲체원, 국립산림치유원, 국립하늘숲추모원 등 특화된 산림복지시설 운영을 통해 국민에게 최적의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16년 4월에 개원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이다. 공무원연금공단은 전·현직 공무원 및 그 가족의 생활안정과 복리향상, 노후생활 보장 등을 위해 연금제도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하여 1982년 2월 설립된 인사혁신처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각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산림휴양·복지시설에 대한 주중 이용객 확대 및 은퇴 공무원 재능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책임 공동이행 등을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 협약식에는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 정남준 공무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관계자 약 15명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앞으로 각 기관에서는 ▲산림복지시설 및 자연휴양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설제공 ▲은퇴 공무원과 연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기관 보유시설(산림복지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