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정원, 서울 시내 도심형 장터에 청년창업농 참여 지원

‘얼굴있는 농부시장’ 판매 기회를 통한 경영역량 강화 기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은 청년창업농들의 유통·판로 확대와 경영역량 강화를 위해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도심형 마켓 ‘얼굴있는 농부시장(얼장)’에 청년창업농이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얼장’은 농업인이 생산하는 농산물 및 가공제품을 판매하고 체험마켓을 진행하는 도심형 직거래 장터로 4월부터 12월까지 매달 셋째주 토요일에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다.

농정원은 올해 네차례 더 진행될 ‘얼장’(11월 9일, 16일, 23일, 12월 14일)에서 청년창업농이 소비자를 직접 만나 농산물을 판매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은 ’18년부터 시작된 ‘청년창업농영농정착지원사업’에 선정된 3,200명의 청년농업인이며, 회차별로 10개 부스까지 배정 가능하고, 참가자에게는 주관사인 서울디자인재단 및 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를 통해 현장시설(캐노피, 테이블, 의자), 전기 및 주차비, 10% 수준의 매출 수수료 등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농정원은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 서울디자인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우체국온라인쇼핑몰 입점을 지원하는 등 청년농업인 지원을 위해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농정원 신명식 원장은 “이번 ‘얼장’ 참여를 통해 청년농업인들이 현장판매에 대한 경험을 쌓는 자리가 되길 바라며, 2020년에는 청년농들이 주도적으로 ‘얼장’을 구성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업 ‘비대면·디지털 조사원’ 대폭 모집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에서는 스마트농업전문가 육성사업으로 시설작목(토마토, 파프리카), 노지작목(배추), 축산(한우)의 생육데이터를 수집하기 위하여 50명에 대한 원서접수(7.2.~7.15.)와 비대면 농산물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사업으로 조사요원 18명에 대한 원서접수(7.2.~7.8.)를 홈페이지를 통하여 공고 중에 있다. 이번 채용공고는 농촌진흥청에서 코로나19 대응 공공일자리 제공을 위한 비대면·디지털 공공 일자리 창출을 위하여 농업 빅데이터의 체계적 수집·분석을 통한 스마트농업 기반 구축 및 체계적 인력양성으로 청년층의 스마트팜 창농, 컨설팅, 기업체 취업 등 일자리 창출 활성화와 비대면 시대에 맞는 농산물 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기획되었다. 향후 농축산물의 수급 불균형 문제 해결 등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속한 농정 의사결정 지원 및 수확량 변동 관리 기술 개발과 지속가능한 농식품산업 기반 중 하나인 스마트팜의 품목별·유형별 모델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를 수집하여 생산성 향상 모델(AI) 등의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종태 강원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채용을 계기로 강원도 지역 청년층의 미래 대응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스마트농업전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