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전국 모든 '양돈장' 서둘러 소독

농협, 가용자원 총동원 전국의 모든 양돈농가 대상 일제소독   
전국 지역본부장·시군지부장 긴급 화상회의 및 현장 점검하기로 

농협(회장 김병원)은 9월 23일 전국 지역본부장 및 시군지부장을 대상으로 비상방역 화상회의를 개최하여 태풍 이후 양돈농가 일제소독 및 생석회 살포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금번 일제 소독이 연천 발생 이후 확산방지를 위한 중요한 고비임 고려하여 실제 소독여부를 전국 시군부장을 통해 점검토록 하였다.  

양돈농가 일제소독은 전국의 모든 양돈농가(중점관리지역 437호 및 그 외 지역 5,855호)를 대상으로 실시할 예정이며, 생석회 살포를 위해 25일까지 전 양돈농가에 생석회를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금번 일제소독 및 생석회 살포가 실질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전국 농협 시군지부장 등이 직접 독려하고 현장 점검을 할 예정이다.    

 

한편, 농협 축산경제는 주말동안 방역현장을 방문하여 ASF 방역상황을 확인하였으며, 우천시 소독요령 및 태풍이후 일제소독 및 가축분뇨 방지를 지시하였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아프리카돼지열병 2건 발생이후 김포(23일)에서 의심신고가 들어온 상황이 심각하며 잠복기를 감안하여 앞으로 3주간 최대 고비임을 인지하고 방역 최고수준을 유지할 것을 당부하였으며, 농협은 민간방역기관으로서 정부 방역 정책에 적극·선제적 대응을 해야 함”을 재차 강조하였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업 ‘비대면·디지털 조사원’ 대폭 모집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에서는 스마트농업전문가 육성사업으로 시설작목(토마토, 파프리카), 노지작목(배추), 축산(한우)의 생육데이터를 수집하기 위하여 50명에 대한 원서접수(7.2.~7.15.)와 비대면 농산물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사업으로 조사요원 18명에 대한 원서접수(7.2.~7.8.)를 홈페이지를 통하여 공고 중에 있다. 이번 채용공고는 농촌진흥청에서 코로나19 대응 공공일자리 제공을 위한 비대면·디지털 공공 일자리 창출을 위하여 농업 빅데이터의 체계적 수집·분석을 통한 스마트농업 기반 구축 및 체계적 인력양성으로 청년층의 스마트팜 창농, 컨설팅, 기업체 취업 등 일자리 창출 활성화와 비대면 시대에 맞는 농산물 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기획되었다. 향후 농축산물의 수급 불균형 문제 해결 등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속한 농정 의사결정 지원 및 수확량 변동 관리 기술 개발과 지속가능한 농식품산업 기반 중 하나인 스마트팜의 품목별·유형별 모델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를 수집하여 생산성 향상 모델(AI) 등의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종태 강원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채용을 계기로 강원도 지역 청년층의 미래 대응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스마트농업전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