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aT, 하동에서 외식업계와 농가 만남의 장(場) 열어

‘2018 하동군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는 10월 16일부터 17일까지 경상남도 하동군에서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를 개최했다. ‘식재료 직거래 산지페어’는 산지에서 국내 외식업계 바이어와 생산업체의 만남을 주선해 외식업계에는 안전하고 품질 좋은 국산 식재료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식재료 생산업계에는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며 외식과 농업간 가교 역할을 해왔다.

이번 하동 산지페어는 한국외식업중앙회 여주시지부, 한국외식업중앙회 광주광역시 광산구지부 관계자 50여명이 이틀 동안 하동군의 유력 생산업체들을 방문하며 식재료 직거래 상담을 진행했다. 주요 방문업체는 남경오가닉팜(버섯), 슬로푸드(매실), 섬진강자연재첩수산(재첩) 등이며, 일정 중 참가 바이어와 하동군 생산업체간의 식재료 구매약정 체결이 진행됐다.

 

농식품부와 aT는 이번 하동군 산지페어에 이어 안산, 해남 등에서 지속적으로 행사를 개최하며 국산 식재료 직거래를 활성화하고, 외식산업과 농업의 협력 강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aT 백진석 식품수출이사는 “산지페어는 외식업계와 농가간의 상생에 중점을 두고 추진하는 사업이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외식-산지 간 협업과 소통을 통해 농가소득 증대와 외식업계 경쟁력 강화에 이바지하겠다”라고 전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