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전망대

KREI 채소류 현장 미니전망대회

한국농촌경제연구원,채소류 수급안정을 위한 주산지 미니전망대회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은 7월 18일(수) 전라남도 무안군 승달문화예술회관에서 채소류 수급안정을 위한 주산지 미니전망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미니전망대회는 양념채소류의 수급동향과 재배의향면적 조사 결과를 농업인에게 제공함으로써 합리적인 재배 의사결정 및 수급안정을 유도하고, 정부의 농산물 수급안정 주요 정책을 주산지 농업인 및 유관기관 이해관계자 등과 공유하여 정책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된다.

 

이번 행사에서 KREI 농업관측본부 김원태 양념채소관측팀장은 양념채소 수급동향과 전망에 대해 발표한다. 또한 농촌진흥청 국립특작원예과학원 채소과 권영석 박사는 마늘·양파 일반재배기술 및 병해충 관리를, 농림축산식품부 원예산업과 김상엽 사무관은 채소류 수급안정을 위한 정책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마지막으로 주제발표 이후에는 발표내용을 비롯한 양념채소류의 생산, 소비, 정책 등과 관련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는 농업인, 생산자단체, 유통업체, 지자체 관련 품목 담당자, 농협지역본부·조합 관계자, aT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정원 “2018 대한민국 귀농귀촌 박람회” 다양한 볼거리도 풍성
농림축산식품부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 농정원)은7월6일부터8일까지3일간 양재aT센터 제2전시장에서‘2018년 대한민국 귀농귀촌 박람회’를 개최한다.이번 박람회에서는 청년창농관,스마트농업관,지자체관 등 상설전시관 운영 및 다양한 부대행사를 통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예비 귀농귀촌인을 위한1:1맞춤형 컨설팅 제공 및 스마트·ICT농업 등 미래 농업 기술을 체험 기회를 통해 귀농귀촌에 대한 생생한 정보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또한 농업의4차 산업혁명,지역 활성화 사례 등을 주제로 귀농 컨퍼런스도 열린다.도 단위 일자리 정보와 원스톱 상담을 제공하는 지자체 설명회,지역농산물을 활용한 요리를 시연하는 팜 파티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해 다양한 즐길 거리를 선보인다. ‘청년창농관’에는 농정원,농촌진흥청,농업기술실용화재단 등9개 기관이 참여해 귀농귀촌 지원정책과 일자리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농산업 분야 청년 창업자를 위한1:1창업 멘토링도 지원한다.농정원은 귀농귀촌과 관련된 종합 정보와 원스톱 상담을 지원한다.또 귀농을 꿈꾸는 예비 귀농귀촌 청년들을 위한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한다. 농촌진흥청은 미래유망 일자리 소개와 청년농업인의 육성 방향을 안내하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