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농협사료, 역대 최대 판매실적 '일취월장' 화제

-지속적인 R&D 투자와 디지털혁신, 현장경영의 성과라는 주위 전문가들 평가


농협사료(대표 김경수)는 올해 판매량이 392만톤으로 역대 최다 판매량을 달성을 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농협사료 전남지사(71만톤)를 비롯해 경북지사(68만톤), 전북지사(62만톤), 강원지사(51만톤) 4개 지사가 역대 최다 판매량을 달성하는 기념비적인 성과를 거둔 점도 눈여겨 볼만 하다.

 

이러한 눈부신 성장의 배경을 두고 김경수 대표의 현장경영 리더십도 큰몫을 하고 있다는 평가다. 김 대표는 취임과 동시에 12개 지사무소를 지속적으로 순회하며 고객, 직원, 협력업체 등 현장의 이해관계자들과의 끊임없는 소통으로 현장 목소리 청취와 함께 경영에 반영함으로써 성장을 주도했다.

 

또한 현장 중심의 경영을 바탕으로 축산농가에게 양질의 사료를 제공하기 위해 R&D 강화, 개발 분석장비 투자, 품질교육 강화 등 품질 경쟁력 강화에 집중하였다. 하절기에는 가축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품질 보강사료를 공급하는 등 축산농가의 실익증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농협사료의 디지털 혁신도 도약 성장의 주요 요인 중 하나이다.

디지털 플랫폼(축산솔루션, 영업모바일), 지능형 공장, 사무혁신 등 전반적인 디지털화를 통해 업무프로세스를 더욱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만들었고, 이는 농협사료의 경쟁력을 더욱 끌어올렸다.

 

원료 구매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노력도 아끼지 않았다. 효율적인 외환리스크 관리를 위해 선물 거래 활성화, 장기계약 등 다양한 전략을 실행하여 원가 절감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경영전략을 바탕으로 1년간 네 차례에 걸친 선제적 가격인하(총 2,125원/포) 단행으로 축산농가의 실익제고에 기여했을 뿐 아니라, 농협사료 창립 이래 역대 최다 판매량인 392만톤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하게 된 것이다.

 

김 대표와 경영진은 사업목표 초과달성을 기념하고 임직원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최근 농협사료 전남지사에서 단일공장 최초 70만톤 달성 기념행사를 갖는 등 유공직원 표창, 협력업체 공로패 증정, 기념식수 식재 등 다양한 축하행사를 갖기도 했다.

 

한편, 김경수 대표는 “올해는 농협사료가 역대 최다 판매량을 달성하는 역사적인 해가 될 것이다. 일선에서 축산농가의 소득향상을 위해 열심히 일해준 지사무소장과 임직원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라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또한, 김 대표는 “이러한 성과는 조합과 축산농가의 협조와 신뢰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이라며, “그 동안 농협사료 성장에 큰 힘이 되어주신 조합과 축산농가의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파프리카 새요리 발굴!...'제9회 파프리카 레시피 콘테스트' 소비촉진 눈길
[현/장/포/커/스] 제9회 참·참·참 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소비촉진 현장 "와인& 고기와 어울리는 파프리카, 12가지 요리의 옷을 입다" "7월 16일 예선 거쳐 본선에 진출한 12개 요리 현장 경쟁 펼쳐"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회장 조근제)는 파프리카 소비촉진 홍보를 위해 7월 16일(화) 서울 모나코 스페이스에서 '제9회 참·참·참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 셰프 쿠킹쇼'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조근제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장<사진>은 "대한민국에서 안전하게 생산되는 자랑스러운 농산물 파프리카를 활용하여, 실생활에서 적용할 수 있는 레시피를 발굴, 홍보함으로서 파프리카의 소비 촉진과 시장 확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해로 9회째 진행된 행사에서 치열한 예선 경쟁을 통해 12개 팀이 본선에 진출 열띤 경쟁을 펼쳤다. 최근 와인의 소비가 급속도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면서 '와인과도 잘 어울리고 고기와도 잘 어울리는 파프리카 요리'를 주제로 진행 4인까지 1팀으로 참여가 가능했으며 예선에 53팀 53여팀의 70개 레시피가 출품되었다. 이중 대상을 차지한 파프리카 요리법은 파프리카의 소비를 촉진하는데 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