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농협사료, 역대 최대 판매실적 '일취월장' 화제

-지속적인 R&D 투자와 디지털혁신, 현장경영의 성과라는 주위 전문가들 평가


농협사료(대표 김경수)는 올해 판매량이 392만톤으로 역대 최다 판매량을 달성을 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농협사료 전남지사(71만톤)를 비롯해 경북지사(68만톤), 전북지사(62만톤), 강원지사(51만톤) 4개 지사가 역대 최다 판매량을 달성하는 기념비적인 성과를 거둔 점도 눈여겨 볼만 하다.

 

이러한 눈부신 성장의 배경을 두고 김경수 대표의 현장경영 리더십도 큰몫을 하고 있다는 평가다. 김 대표는 취임과 동시에 12개 지사무소를 지속적으로 순회하며 고객, 직원, 협력업체 등 현장의 이해관계자들과의 끊임없는 소통으로 현장 목소리 청취와 함께 경영에 반영함으로써 성장을 주도했다.

 

또한 현장 중심의 경영을 바탕으로 축산농가에게 양질의 사료를 제공하기 위해 R&D 강화, 개발 분석장비 투자, 품질교육 강화 등 품질 경쟁력 강화에 집중하였다. 하절기에는 가축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품질 보강사료를 공급하는 등 축산농가의 실익증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농협사료의 디지털 혁신도 도약 성장의 주요 요인 중 하나이다.

디지털 플랫폼(축산솔루션, 영업모바일), 지능형 공장, 사무혁신 등 전반적인 디지털화를 통해 업무프로세스를 더욱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만들었고, 이는 농협사료의 경쟁력을 더욱 끌어올렸다.

 

원료 구매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노력도 아끼지 않았다. 효율적인 외환리스크 관리를 위해 선물 거래 활성화, 장기계약 등 다양한 전략을 실행하여 원가 절감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경영전략을 바탕으로 1년간 네 차례에 걸친 선제적 가격인하(총 2,125원/포) 단행으로 축산농가의 실익제고에 기여했을 뿐 아니라, 농협사료 창립 이래 역대 최다 판매량인 392만톤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하게 된 것이다.

 

김 대표와 경영진은 사업목표 초과달성을 기념하고 임직원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최근 농협사료 전남지사에서 단일공장 최초 70만톤 달성 기념행사를 갖는 등 유공직원 표창, 협력업체 공로패 증정, 기념식수 식재 등 다양한 축하행사를 갖기도 했다.

 

한편, 김경수 대표는 “올해는 농협사료가 역대 최다 판매량을 달성하는 역사적인 해가 될 것이다. 일선에서 축산농가의 소득향상을 위해 열심히 일해준 지사무소장과 임직원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라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또한, 김 대표는 “이러한 성과는 조합과 축산농가의 협조와 신뢰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이라며, “그 동안 농협사료 성장에 큰 힘이 되어주신 조합과 축산농가의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