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협-롯데칠성음료 맞손 잡고...‘함께해요 우리 농산물!' 캠페인

- 염기동 농협 소매유통본부장 “농업인 복지 향상과 농산물 판매로 활발한 공익사업 이어갈 것”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7월 26일 서울 영등포구 농협재단에서 롯데칠성음료, 농협재단과 ‘함께해요 우리농산물! 캠페인’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농협과 롯데칠성음료는 생산비 증가와 농산물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을 지원하고자 ‘처음처럼’ 농협전용상품을 출시하고, 매출액의 2%를 적립해 농협재단에 기부할 예정이다.
농협재단은 기부금을 활용해 농업인 장학사업과 복지사업을 진행한다.

‘처음처럼’ 농협전용 상품은 롯데칠성음료의 대표 브랜드인 ‘처음처럼’ 400ml 6병으로 구성됐으며 ‘함께해요 우리농산물!’ 문구를 활용한 상품 디자인을 선보인다.
캠페인 상품은 이달부터 내년 6월까지 1년간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판매하고 경품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한편, 농협경제지주와 롯데칠성음료는 지난 3월 한국산림복지진흥원과 ‘ESG가치 이행을 위한 탄소중립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 ESG 상품인 ‘무라벨 칠성사이다 에코300ml’를 출시해 치유의 숲 조성을 위한 모금을 벌이고 있다.

농협경제지주 염기동 소매유통본부장은 “롯데칠성음료의 적극적인 참여로 농업인을 위한 ESG 캠페인을 지속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농업인 복지 향상과 우리 농산물 판매 증진을 목표로 활발한 공익사업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공간계획법’ 순회 설명회... 6일 호남권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1월 30일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농촌공간계획법’) 경기‧강원권역 설명회를 개최했다.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공동으로 주최‧주관한 이번 설명회는 새로운 법률 제정에 앞서 경기‧강원권역의 관계 기관, 전문가 등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열었으며. 법률 제정과 관련한 쟁점과 이슈를 논의하는 전문가 좌담회를 포함해 제28차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병행 개최했다. 설명회의 첫 번째 발표로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심재헌 연구위원이 농촌공간계획제도 추진의 배경과 농촌재생사업 사례에 대해 설명했다. 심 연구위원은 농촌지역에 대한 중장기 공간계획이 사실상 부재한 상황에서 농촌의 난개발과 저개발 문제가 지속되어온 문제점을 제기하며, 시‧군에서 농촌공간계획을 수립하고 농촌특화지구 등을 통해 농촌다움을 유지‧조성해 갈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국내외 관련 사례를 들어 농촌공간계획 도입 시 기대되는 효과와 고려할 사항들에 대해 밝혔다. 두 번째 발표로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정책과 허창각 서기관은 농촌공간계획 법률안의 제정 방향과 주요 내용에 대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