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도시 농축협, 도농상생 무이자자금 3300억원 지원

- 농촌지역 농축협 경제사업 활성화 지원 등 도농간 균형발전 도모키로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7일 서울 중구 본관에서 2022년 제1차 상생협력위원회를 열고 농촌지역 농축협 경제사업 지원을 위해 도시지역 농축협에서 3300억원 규모의 도농상생기금을 지원하기로 의결했다고 8일 밝혔다.

도농상생기금은 도농간 균형발전을 위해 2012년부터 도시 농축협이 신용사업 수익의 일부를 출연하여 조성하는 기금으로, 금차 187개 도시 농축협이 출연하는 3300억원을 포함하여 총 6,400억원의 기금을 산지농협에 무이자로 지원하게 된다.

농촌지역 농축협은 도농상생기금을 활용하여 농축산물 수급불안, 가격등락 등에 따른 경제사업의 손실을 보전함으로써, 농축산물 판매·유통사업을 활성화 하고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는데 활용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전국의 도시 농축협은 도농간 균형발전을 위해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데, 2021년 기준으로 5,931억원 수준의 무이자 출하선급금을 산지농협에 지원해 안정적으로 농산물을 수매할 수 있도록 돕고 있으며, 도농상생한마음 전달식 통해 최근 5년간 100억원 상당의 영농 자재를 지원하는 등 상생협력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김의영 상생협력위원회 위원장(대전원예농협 조합장)은 “도시와 농촌지역 농축협이 상호협력하여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어 가기 위해 도농상생기금을 확충하고 있다”며, “농업이 대우받고 농촌이 희망이며 농업인이 존경받는 '함께하는 100년 농협'의 기반 마련을 위해 도농간 협력체계를 공고히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