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농협 축산경제대표에 안병우 전농협사료 대표 뽑혀

-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 신임 대표이사에 안병우 전 농협사료 대표이사 뽑아
- 안병우 신임대표 "축산인 자긍심 높이고 축산물 유통활성화와 축산현안 해결과 미래지향 조직 만들 것"
- 139개 축협조합장들 모여 임원추천위원회 20인 위원회를 구성해 선출
- 12월 15일 예정된 농협경제지주 총회에서 선임되며 임기는 2년으로 1월 12일부터 시작

URL복사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축산경제는 9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전체 축산농협조합장회의와 임원추천위원회를 개최해 차기 축산경제 대표이사로 안병우 전 농협사료대표이사를 선출했다고 밝혔다.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 대표이사는 전체조합장회의에서 139개 축협의 조합장들이 모여 축산경제 임원추천위원회 20인을 선출하여 위원회를 구성해 후보자를 결정하고 선출되는 방법으로 결정된다. 

신임 안병우 농협축산경제대표이사는 '61년생 대전 출신으로 충남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86년 구 축협중앙회에 입사해 농협사료 충청지사장, 축산경제기획부 경영혁신단장, 축산컨설팅부장, 축산경영부장, 축산사업본부장(상무), 축산기획본부장(상무), 농협사료대표이사 등 주요 요직을 두루 거쳐 차기 축산경제를 이끌어 나갈 수장으로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임 안병우 농협축산경제대표이사는 소견발표를 통해 “전국 139개 축협과 상생협력을 통해 축산업의 위상과 가치, 축산인의 자긍심을 높이고 축산물 유통활성화를 비롯한 축산업계에 산적한 현안해결과 미래지향적 조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금차 선출된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오는 12월 15일 예정된 농협경제지주 주주총회에서 선임되며 임기는 2년으로 내년 1월 12일부터 시작된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