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스마트팜 농업기술 개발 '맞손'

농협대학교-남해화학,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농협대학교와 남해화학은 지난 3일 경기 고양시에 위치한 농협대학교에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날 협약식에서 최상목 농협대학교 총장과 하형수 남해화학 대표이사는 스마트 농업기술 연구·개발, 농업 인재 육성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으며, 특히, 농협형 스마트팜 보급 모델의 현장 적용을 위한 관주형 스마트팜 비료 개발·연구를 공동 진행하기로 했다.

 

이를 실행하기 위해 농협대학교 실습용 작물재배시험장에 온실(175평) 및 노지(50평) 스마트팜을 설치, 남해화학에서 개발한 수용성 비료 활용 작물재배 시험 및 검증, 재학생의 스마트 농업 역량 강화 등을 위해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농협대학교 최상목 총장은 인사말에서 “이번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통해 스마트팜 설치·운영에 어려움을 느끼는 중소 농업인들에게 유용한 기술과 농자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하형수 남해화학 대표는 “농협대학교와 협력하여 농업·농촌 현장의 혁신 추진 뿐만 아니라, 미래 농업을 이끌어갈 학생들의 스마트팜 운용역량을 한층 강화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