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15일 개막

- ‘제20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2021’ 서울 코엑스에서 9월 17일까지
-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내추럴위크2021’라는 타이틀로 대한민국발효식초대전, 귀농귀촌체험학습박람회 동시개최

URL복사

올해로 20번째를 맞이하는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2021 (The 20th Organic & Natural Trade Fair 2021)’이 9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COEX B홀에서 개최된다.

최근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으로 건강관리와 면역에 대한 중요성이 대두되었고 믿을 수 있는 국내산·친환경 식료품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관심도 함께 증대되고 있다.
바른 먹거리, 깨끗한 먹거리,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과 함께 환경에 대한 관심도 함께 증가하고 있으며 이러한 트렌드에 부합하는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는 건강과 가치를 생각하는 똑똑한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이번 박람회에는 전국 각지의 친환경 유기농 농산물 및 가공식품은 물론 건강식품, 생필품 생산기업 등50여개 전국 시도 유수의 기업·기관·단체가 참가한다.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는 ‘내추럴위크2021’라는 타이틀로 대한민국발효식초대전, 귀농귀촌체험학습박람회와 동시 개최되어 각 산업 간의 교류 뿐 아니라 참관하는 소비자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 할 예정이다. 

특별히 올해는 코로나로 침체된 경제와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는 취지의 플리마켓 또한 마련되어 소상공인의 판로개척과 매출신장을 돕고, 다양하고 질 좋은 소비재, 추석명절 특별한 선물로도 제격인 건강과 환경에 좋은 유기농 제품들로 소비자에게 즐거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올해 진행될 해외 바이어상담회는 40개 바이어를 섭외, 비대면으로 안전하게 진행하여 업체들의 해외 판로개척에도 실질적인 도움을 준다.

‘제20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친환경 유기농 소비시장을 활성화시키고, 보다 안전하게 전시를 운영하는 것을 목표 개최된다.
국내 관련산업에 관심있는 참관객과 관계자들에게 코로나 시국에서도 산업의 동향을 파악하고 다양한 소비재를 만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전망이다.   

 


전시사무국은 참관객들의 안전한 관람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재확산 위험을 막기 위하여 손 소독과 발열체크, 비닐장갑,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다방면으로 방역에 신경을 쓰고 있으며, 참가상주인원 PCR검사를 의무화 하고 코로나 사태를 면밀히 모니터링 하여 상황에 맞는 방역시스템을 갖추어 전시회가 운영된다.
매년 풍성한 볼거리와 최신정보를 제공하는 ‘내추럴위크(Natural Week)'는 사전등록 시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