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농식품마케팅대학 교육생 모집

URL복사

농식품유통교육원, 뉴노멀 시대 대응 위한 온라인 마케팅 교과목 집중 편성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 농식품유통교육원은 농식품 유통혁신을 이끌 핵심 인력 양성을 위해 ‘2021년 상반기 농식품 마케팅대학’ 교육생을 3월 3일까지 모집한다.

 

농식품 마케팅대학은 농식품산업 분야 장기전문 교육과정으로, 이번에는 농산물 CEO MBA(1년), 농산물 마케팅 전문가(6개월), 농식품 온라인 유통 경영인(6개월) 3개 과정을 모집한다.

 

교육은 3월 16일부터 주 1회 5시간으로 총 16주 과정(CEO MBA 34주)으로 진행되며, 강사진은 학계, 산지 및 소비지 유통 현장 전문가, 해외 바이어 등 분야별 최고의 전문가로 구성하여 경영환경 메가 트렌드, 뉴노멀 시기의 생존 전략, 온라인 상품화 전략 등을 강의하고, 워크숍 및 국내·외 연수도 진행한다.

 

특히, 이번에 신설된 농식품 온라인 유통 경영인 과정은 코로나19로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온라인 마케팅에 초점을 둔 핵심 과정으로 온라인 스마트 유통경영 등 실습 위주의 교과목을 집중 편성하였다.

 

또한, 그동안의 집합교육 중심 사업 구조를 탈피하여 ICT 기반의 에듀테크 접목과 온·오프라인 및 블랜디드 러닝 등 다양한 교육 방법 운영으로 교육 접근성을 높여 현장 전문가 양성을 가속화 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교육 이수 시 과정별 성적 우수자에게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aT 사장상 등이 수여되며, 수료 후에도 교육생을 대상으로 농식품 관련 최신 유통 관련 지식과 현장정보 등을 지속적으로 제공한다.

 

이윤용 농식품유통교육원장은 “교육 참가자 간 네트워크 협력을 강화하고, 변화하는 유통환경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교육과정을 지속 개편하여 농식품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교육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뉴스제휴평가위원회,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 개정 발표
네이버와 카카오의 뉴스 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네이버·카카오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심의위원회’(이하 심의위원회)가 지난 19일과 23일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를 포함한 전원회의를 열었다. 이번 회의를 통해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을 개정하기로 의결했다. 심의위원회는 뉴스제휴 및 제재 전반에 대한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하기 위해 2020년 7월부터 총 5개의TF를 구성해 논의를 진행했다. 7개월 간 나온 의견을 반영해 이번에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을 개정했다. 먼저 기제휴 매체 저널리즘 품질평가 TF는 누적 벌점의 연단위 삭제 악용 방지를 위해 매년 3월 1일을 기준으로 과거 2기의 누적벌점 계산기간 동안 부여 받은 벌점(누적벌점 계산기간 말일에 삭제된 벌점 포함)의 합계가 8점 이상인 경우, 해당 매체에 대해 재평가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한 매체 단위 평가 악용 방지를 위해 ▲최초 제휴 계약 당시의 제휴 기준과 현재의 제휴 기준 사이에 현저한 변경이 있거나 또는 ▲제휴 내용이나 매체의 성격에 변경(제호·상호·법인명·도메인 변경, 매체양도, 영업양도, 지배구조 변동, 기타 이에 준하는 사유 발생)이 있는 경우, ▲‘제1소위’가 재평가 대상 ‘제휴매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