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하나로마트 전 점포 ‘BIG 하나로 행사’ 실시

12월은 B.I.G. HANARO 데이
농협유통 하나로마트 전 점포 인기상품 최대 50% 할인 등 이벤트 가득

URL복사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정연태)은 소속 하나로마트 22개 전 매장에서 한 해 동안 사랑받은 우리 농축수산물 특별 할인과 다양한 이벤트를 21일 동안 풍성하게 준비하였다.

 

“Best”, “I&U”, “Gift” 세 부문으로 명명한 BIG 하나로 행사의 첫 번째 “Best”는 21일간 총 2차의 기간에 걸쳐 행사가 진행되며 1차 행사는 3일부터 16일까지 딸기, 사과, 무, 마늘을 비롯하여 닭볶음탕, 봉지굴, 짜파게티, 크리넥스 키친타월, 테크 천연 베이킹 구연산 드럼용 등 총 11가지 상품을 행사카드(NH/2차 때는 NH·KB)로 결제 시 최대 53% 할인된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두 번째 행사 “I&U”는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일정 기준금액 이상 구매 고객 중 ‘20년 수능을 본 학생 총 200명 선착순으로 ‘미니앨범 포토북(14X14/22cut)’을 증정한다.

마지막 행사인 “Gift”는 3일부터 23일까지 21일 동안 일정 기준금액 이상 구매 고객 중 신청 고객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고객 명의의 감사편지를 인쇄하여 원하는 분께 선물세트를 배송해드리는 이벤트다.

 

이 외에도 3일부터 31일까지 ‘BIG HANARO’ 프로모션 에피소드를 개인 SNS에 등재하는 행사가 있으며 17일부터 23일까지는 총 10,600명 대상으로 신축년 새해맞이 탁상달력 증정 이벤트가 마련되어 있다. 이번 행사의 자세한 내용은 하나로마트로 문의하면 된다.

 

농협유통 관계자는 “한 해 동안 농협유통 하나로마트를 사랑해 주신 고객들을 위해 우리 농축수산물과 생필품 등을 파격적으로 준비했다.”면서 “할인행사는 물론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앞으로도 신선하고 안전한 상품으로 보답하겠다.”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귀농귀촌정책, 지역밀착형 지원 강화로 농촌 이주 안착 유도
- '농촌에서 살아보기' 신규 도입... '맞춤형 지역정보제공 서비스' 확대 등 귀농정책 전면전환 나서 - '21년 귀농귀촌 정책 예산 342억 원으로 역대 최대규모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높아진 귀농귀촌에 대한 도시민들의 관심을 반영하여 귀농귀촌 정책을 전면 전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최근 베이비붐 세대의 본격적 은퇴로 귀농귀촌 잠재수요층이 확대된 가운데 코로나19 영향으로 저밀도사회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이 지속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진단하며, 이러한 새로운 고객층들이 안정적으로 농촌에 정착할 수 있도록 귀농귀촌 정책 방향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그 배경을 설명하였다. 농식품부가 강조하는 귀농귀촌 정책의 전환 방향은 ’지역밀착형 체험·정보 제공‘이다. 영농기술교육·정보제공등 ’귀농‘ 중심에서 관심 지역으로 주거이전에 도움이 될 지역 일자리 교육·정보 등 ’귀촌‘ 중심으로 전환하고, 교육과 박람회 등 간접체험 중심에서 실제 장기간 관심 지역에서 살아보기를 지원하는 등 밀도높은 농촌 생활 지원 중심으로 바꾸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이를 위해 농식품부는 올해 귀농귀촌 예산을 342억원으로 전년 대비 68.5%(139억원) 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