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식품 '지식재산금융' 활성화 협약 가져

농업기술실용화재단-부산은행, 농식품 IP 담보대출...현장 확산을 위해 힘모은다!
기술평가기관‧금융기관 간 협업체계 구축으로 IP 담보대출 활성화

URL복사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과 주식회사 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은 지난 9월 9일 수요일 서면으로 농식품 지식재산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농식품 지식재산 금융 활성화를 위한 유기적 협력체계의 구축을 기본 골자로 하여, 부산은행의 IP담보대출 심사 기업에 대해 재단이 기술가치평가를 수행하고, 그 결과를 부산은행이 활용하는 것에 대하여 협약을 체결하였다.

 

동 협약으로, 기술기반 농산업체는 부동산 등의 담보 없이 보유한 기술 경쟁력으로 성장 자금을 마련할 수 있는 IP담보대출을 재단과 부산은행으로부터 지원받을 수 있다.

일례로, 2020년 3월 식물기반 바이오 의약품을 개발하는 A기업은 제품매출이 발생하지 않은 연구개발단계에서 재단의 기술평가를 통해 보유 등록특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총 20억원의 성장자금을 은행의 IP담보대출로서 마련할 수 있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부동산 등 물적담보 부족, 기업영세성 등으로 대출 활용 및 사업화 자금 마련에 애로를 겪었던 농식품 기업의 금융 환경을 크게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부산은행은 IP담보대출을 출시(’19년 11월)한 유일한 지역거점은행으로 농식품 IP담보대출의 현장 확산을 보다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재단 박철웅 이사장은 “2019년에는 농산업체가 보유한 기술을 바탕으로 원활하게 사업자금을 마련할 수 있도록 기반을 조성하고자 농협은행, 신한은행 등 총 4개 은행과의 협업을 시작했다”며, 덧붙여 “올해에는 대표적인 지역거점은행인 부산은행과의 협업을 통해 IP담보대출의 현장 확산을 도모하여, 지역소재 농산업체의 사업화 자금 애로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