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국쌀가공식품협회 신임회장에 ㈜원우 김문수 대표

쌀가공식품협회 임시총회...우리식품 이화발 대표가 감사 선임

URL복사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는 2020년 7월 30일(목) 서울 양재동 엘타워 8층 엘하우스홀에서 제27차 임시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총회에서 현 김남두 회장의 임기가 2020년 7월 26일자로 만료됨에 따라 ▲주식회사 원우 김문수 대표이사가 3년 임기의 제10대 회장으로 선출되었다.

  

신임 김문수 회장은 중앙대학교 식품공학대학원 박사과정을 수료하였고, 1999년 8월 현 ㈜원우를 설립하고 대표이사로 취임하였으며, 2016년 3월부터 한국쌀가공식품협회 부회장직을 역임하였다.

 

김문수 신임 회장은 취임사에서 “회원의 의견이 정책에 반영되도록하여 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할 것”을 강조했다.

 

또한 “대외협력을 강화하고 쌀가공식품산업 육성에 필요한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여 쌀가공식품산업의 위상을 제고하는데 모든 역량을 발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총회에서는 우리식품 이화발 대표가 감사로 선임되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경마중단… ‘축발기금’ 고갈 현실화
[특/별/기/획] 말산업 긴급진단… ‘축발기금’ 고갈예고로 축산업 최대 위기! -축발기금 출연금 막히면 국내 축산·말 생산 농가 생계위협 직면과 농축산업 붕괴 위기 -초중고교 무상우유급식 차질과 국내 축산업 경쟁력 상실 우려까지 파장 일파만파 -마사회 최근 5년간, 연평균 축발기금 출연 규모 1,558억원 -매년 정례적 납부 기금은 경마사업 통한 한국마사회 출연금 유일 -축발기금 출연재원 한국마사회 납입금 약 3조원… FTA지원 등 한시적 정부출연금 1.2조원 ◇ 축발기금은 축산업 발전의 원동력 축산발전기금은 축산업 발전과 축산물의 원활한 수급·가격 안정을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축산법 제47조에 근거 설치되었으며, ‘74년 한국마사회의 특별적립금을 재원으로 설치된 ‘축산진흥기금’을 모태로 운영되고 있는 상황이다. 축산법 제44조는 축발기금의 재원마련은 ▲정부의 보조금 또는 출연금, ▲한국마사회의 납입금, ▲축산물 수입이익금, ▲차입금, ▲초지법에 따른 대체초지 조성비, ▲기금운영 수익금 등으로 규정하고 있으며, ‘19년 말 기준 총 9.8조원을 조성해 놨다. 또 축산법 제47조에서는 축산발전기금 용도를 ▲축산업 구조 개선과 생산성 향상, ▲가축과 축산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