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농신기술

농협경제지주, 디지털 혁신 가속화한다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업무디지털화 보고회 개최 및 디지털전환 성과공유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가 19일 농협중앙회 본관(서울시 중구 소재)에서 장철훈 농업경제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디지털화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지난 3월부터 농협경제지주와 자회사인 농협하나로유통이 함께 추진한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 사업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전사적인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추진을 가속화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회의에서는 RPA가 적용될 주요 업무영역과 임직원 공모전을 통해 발굴한 우수 개발과제들이 소개되었으며, 특히 단순·반복업무에 RPA를 도입하면서 정산, 외상대금 관리 등의 업무에 생산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또한 워라밸 실현을 목표로 실시된 공모전에서는 임직원들이 실무에서 느꼈던 고충을 RPA로 개선하는 다양한 과제들이 발굴되었다. 우수과제로 선정된 발주내역 자동발송, 입출고 및 재고관리 자동화, 공판장 채권관리 자동화 등은 RPA 우선과제로 개발되어 하반기 중 실무에 적용될 예정이다.

 

농협경제지주는 단계적으로 RPA, 챗봇 등의 디지털 기술을 도입하여 기존 업무프로세스를 효율화하고 직원들이 본질적 업무에 더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단순·반복업무 자동화와 자료취합 대행 등의 업무를 로봇이 수행할 수 있도록 하여 직원들이 보다 창의적인 시각으로 업무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업무디지털화를 통해 경험 등에 의존한 사업방식에서 벗어나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체계가 사업전반에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장철훈 농업경제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사업환경이 급변하는 시대의 변화 앞에 디지털 전환은 새로운 성장의 돌파구를 찾을 기회인 동시에 농협의 생존전략”임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RPA의 성공적인 도입을 시작으로 조직 내부의 디지털 역량을 제고하는 것은 물론, 외부와의 협력을 강화하여 디지털 혁신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귀농' 노하우(?)... 서정귀농대학에서 찾는다!
서정대학교(총장 양영희)는 7월 11일 농림축산식품부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의 주관으로 시행하고 있는 서정귀농대학교(학교장 김문선) 제13기 수료식을 가졌다. 코로나19 감염병 유행으로 여러차례 개강이 연기되는 등 시행의 어려움이 있었으나 교육시간을 축소 운영하고 대면수업간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는 운영으로 30명 전원이 졸업시험을 통과하고 수료했다. 서정귀농대학교는 귀농에 대한 올바른 접근방법과 귀농 후 농업경영체로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이번 귀농학교 교육에서는 달라진 농업환경에서 소비자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농업기술 및 유통노하우를 전수 받는데 중점을 두고 실습을 진행했다. 특히 고구마 파종 수업시간에는 직접 비닐멀칭을 하며 구슬땀을 흘리고 농업속으로 들어가는 모습에서 귀농인의 마음자세를 볼 수 있었다. 서정귀농대학교 과정은 양주시와 양주시 농업기술센터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원활한 강사 파견과 기술자문 등을 협력하고 있으며 국내 최초로 디자인싱킹 강의를 상품개발 및 유통 교과목에 적용해 농업계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정재익 과정장/지도교수는 “귀농 후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고 현업에 즉시 적용가능한 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