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국과수농협연합회장에 現 박철선 회장 무투표 당선!

박철선 회장 "우량 무병묘 공급과 신품종 과실유통센터의 전국 유통망 확보하 나갈 것"

한국과수농협연합회 제7대 회장에 박철선(67세, 충북원예농협 조합장) 現 회장이 무투표로 당선, 연임을 확정지었다.

한국과수농협연합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신현성, 평택과수농협 조합장)는 지난 11월 29일 선거공고를 내고 12월3일까지 후보등록을 받은 결과 충북원예농협 박철선 조합장이 단독 출마하였다.

 

12월 9일 연합회 회원조합장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실시된  선거에서 박철선 후보를 무투표 당선인으로 결정하여, 오는 12월 17일부터 3년간 연합회장직을 수행하게 되었다.

 

이날 참석한 회원농협 조합장들은 한국과수농협연합회의  농정활동, 과실 전국공동브랜드사업, 대한민국과일산업대전, 과수우량묘목생산지원사업, 국산과일종합홍보사업  등 그간의 성과를  높이 평가했다.

아울러 정책사업의 지속적 추진, 회원확대 등 우리나라 과수산업발전을 위해 더욱 분발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現회장을 제7대 회장으로 추대하고 과수연합회 회원농협이 하나가 되어 적극적으로 협력하자고 말했다.

 

박철선 회장은 당선소감에서 "과수연합회가 정부와의 정책파트너로 우리나라 과수산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고,  FTA 등 시장개방에 대응하며 과수산업 경쟁력 제고 및 농가소득증대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박 회장은 "우리나라 과수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해서 우리품종의 보급 확산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하고, "과수연합회가 우량 무병묘목 공급은 물론 신품종 전문 과실산지유통센터 건립을 정부에 건의하여 전국단위 유통망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