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1월 31일 농협회장 선거 앞두고 '공명선거' 결의대회

농협중앙회  대의원총회 갖고  상호금융  소성모 대표 만장일치로 연임가결
김병원 회장 "상호금융이 중앙은행 설립으로 가는데 총력" 당부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11월 28일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에 위치한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임시대의원회를 개최하여 내년 1월 31일에 실시되는 제24대 농협중앙회장 선거에서 공명선거를 실천하자는 취지의 결의를 가졌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김병원 농협중앙회장과 중앙회장 선거인인 전국 대의원 조합장 290여명을 비롯한 중앙회 및 계열사 임직원 500여명이 참석하여 공명선거 실천의지를 다지는 구호를 제창하는 등 임직원의 부당한 선거개입과 불법선거운동을 반드시 척결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천명했다.

 

 

이번 선거가 농업·농촌의 산적한 과제들을 앞두고 실시되는 만큼 제24대 농협중앙회장선거를 농업인의 자긍심을 높이고 국민의 신뢰를 견고히 다지는 계기로 만들 것을 다짐했다. 

 

농협회장 후보들 하마평이 무성한 가운데,  공식 선거일정은 오는 12월19일 예비후보등록에 이어 1월 16~17일후보등록,  선거운동은 1월18일부터  선거전날인 1월 30일까지 하게된다.

 

 

한편,  총회에서는 대의원을 현재 인원 293명으로 유지되도록 가결한데 이어, 임기 2년이 다음달 만료되는 농협상호금융 소성모 대표를 참석대의원 만장일치로 연임을 가결했다.

 

이와관련해 김병원 회장은  "상호금융이 향후 10년안에 중앙은행 설립으로 가는데 총력을 다해 줄 것"을 공개적으로 소성모 대표에게 당부하기도 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