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협, 친환경농업 가치확산을 위한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

박성직 회장, 친환경농업 육성 우수농협 5곳 선정·시상식...“친환경농업 활성화에 앞장”
전국친환경농업협의회 “친환경농업 위축되고 있는 현실 벗어나야"

 

(사)전국친환경농업협의회(회장 박성직, 강동농협 조합장)는 25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협의회 소속농협 임직원과 친환경농가 등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친환경농업 가치확산을 위한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최근 위축되고 있는 친환경농업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고 친환경농업의 전국적인 붐업 조성을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친환경 농산물을 생산하는 전국의 농협을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현장심사를 실시하여 최종 5개 농협이 친환경농업 우수사례로 선정되었으며, 이날 현장 공개 발표심사를 통해 최종순위가 결정되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상금 500만원)에는 석곡농협(조합장 한승준)이, 농협중앙회 회장상(상금 300만원)에는 고산농협(조합장 국영석)과 오창농협(조합장 김영우)이, 전국친환경농업협의회 회장상에는 순천농협(조합장 강성채)과 세종동부농협(조합장 소순석)이 각각 선정되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어 농림축산식품부 친환경농업과에서‘친환경농업정책’특강을 통해 내년부터 달라지는 친환경농업 제도와 정부지원 내용을 설명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참석자들이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위해 농협이 앞장설 것을 다짐하며 친환경농업 가치확산 실천 결의대회를 진행해 그 의미를 키웠다.

 

(사)전국친환경농업협의회 박성직 회장은 “최근 들어 친환경농업이 위축되고 있는 가운데, 친환경농업 우수사례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공감대를 형성하여 농협이 친환경농업 활성화에 앞장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