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팜스테이마을' 20주년 전국대회

농협중앙회, 지속가능한 농촌관광을 위한 농협 팜스테이마을 재도약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팜스테이마을 출범 20주년을 맞이하여 농촌사회 내 팜스테이마을의 역할을 재정립하고 지속가능한 농촌관광을 위하여, 3일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전국 팜스테이마을 대표 및 사무국장과 함께 팜스테이마을 20주년 기념 전국대회 행사를 가졌다.

 

팜스테이(Farm Stay)는 농협이 주관하는 농촌체험 브랜드로, 농가에서 머무르면서 농사, 생활, 문화체험과 주변관광지 관광 및 마을축제 등에 참여할 수 있는 농촌·문화·관광이 결합된 농촌 체험여행을 의미한다.

 

팜스테이마을은, 주5일제에 따른 여가수요가 증가하고 가족단위 체험관광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도시민들의 농업ㆍ농촌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고 이에 따른 농업인들의 농외소득을 증대시키기 위해 1999년부터 32개 마을의 참여로 시작하였으며, 현재 295개 마을이 참여하며 농촌관광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은 “팜스테이마을의 확산과 발전을 위해 지난 20년간 묵묵히 노력해 주신 마을대표와과 사무국장께 감사드린다” 며 “팜스테이마을이 양적 성장을 넘어 질적 성장을 선도해 나가고 지속가능한 농촌관광 사업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농협도 환경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한국팜스테이중앙회 최광식 회장은 “출범 20주년을 맞이하여 팜스테이마을도 경쟁력을 강화하고 자립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특화된 체험프로그램 개발 및 서비스 개선 등을 통해 도시민들이 찾고 싶은 농촌마을을 만들겠다”며 팜스테이마을의 재도약을 위한 포부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20주년 기념 홍보영상 시청, 팜스테이마을 사업 활성화에 기여한 우수마을 표창 시상, 우수마을 사례발표, 팜스테이 활성화 방안 협의 등이 있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업 ‘비대면·디지털 조사원’ 대폭 모집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에서는 스마트농업전문가 육성사업으로 시설작목(토마토, 파프리카), 노지작목(배추), 축산(한우)의 생육데이터를 수집하기 위하여 50명에 대한 원서접수(7.2.~7.15.)와 비대면 농산물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사업으로 조사요원 18명에 대한 원서접수(7.2.~7.8.)를 홈페이지를 통하여 공고 중에 있다. 이번 채용공고는 농촌진흥청에서 코로나19 대응 공공일자리 제공을 위한 비대면·디지털 공공 일자리 창출을 위하여 농업 빅데이터의 체계적 수집·분석을 통한 스마트농업 기반 구축 및 체계적 인력양성으로 청년층의 스마트팜 창농, 컨설팅, 기업체 취업 등 일자리 창출 활성화와 비대면 시대에 맞는 농산물 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기획되었다. 향후 농축산물의 수급 불균형 문제 해결 등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속한 농정 의사결정 지원 및 수확량 변동 관리 기술 개발과 지속가능한 농식품산업 기반 중 하나인 스마트팜의 품목별·유형별 모델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를 수집하여 생산성 향상 모델(AI) 등의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종태 강원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채용을 계기로 강원도 지역 청년층의 미래 대응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스마트농업전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