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농식품 ‘품질관리’ 과학화 앞장

노수현 농관원장 “소비자 안심하고 농식품 구입할 수 있는 생산·공급체계 구축할 것”
농관원 시험연구소,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과 협약 맞손 잡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노수현)은 7월 23일(화) 소속기관인 시험연구소와 서울특별시 보건환경연구원이 과학적인 농식품 안전·품질관리에 대한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위하여 업무 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에는 정부 핵심 가치 실현의 하나로 정부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간 상호 협업을 통해 △농식품의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 △유해물질 안전관리 강화 △사료 품질관리 등으로 국민에게 건강한 먹거리 제공을 위한 목적으로 추진하였다.

농관원(시험연구소)의 우수한 과학적 분석법 연구개발 능력과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의 뛰어난 분석 역량 간 상호 협력을 통하여 현장 활용의 효과가 극대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험연구소는 국내 유일의 농식품 원산지검정·연구 업무 수행을 비롯하여 유해물질 분석법 및 사료 표준분석법 등 앞선 기술 개발에 노력해 왔다.

 

보건환경연구원은 풍부한 분석 경험을 바탕으로 시민들의 건강과 반려동물의 복지를 위해 농식품 원산지검정법, 사료 분석방법 등을 도입하여효율적인 관리가 필요하였다.

이에, 두 기관은 그 동안 축적해 온 연구결과의 공동 검증으로 분석법의 공인화를 이룰 수 있게 되었으며, 그 결과 효율적인 현장 지원 분석기반을 갖출 예정이다.

 

농관원 노수현 원장은 “앞으로 양 기관이 정기적인 실무협의회 개최 등 긴밀한 협조와 내실 있는 운영으로, 농업인은 우수한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고 소비자는 안심하고 농식품을 구입할 수 있는 생산·공급체계를 구축하여 국민 먹거리 안정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한국농촌경제연구원 ‘2020 농업전망 대회’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월 22일(수) 오전 9시 30분부터 롯데호텔 3층 크리스탈볼룸(서울 송파구 잠실동)에서 ‘농업·농촌 포용과 혁신, 그리고 지속가능한 미래’라는 주제로 ‘농업전망 2020’ 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23회가 되는 농업전망 대회는 농업계 최대 행사로, 매년 전국의 농업인과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우리 농업과 농촌을 둘러싼 여건을 살펴보고 품목별 수급 전망을 통해 농업인과 정책담당자의 의사를 결정하는 데 큰 역할을 해왔다. 김홍상 KREI 원장이 개회사를,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격려사를,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과 박진도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위원장이 각각 축사를 한다. 대회 1부에서는 김현철 서울대학교 국제대학원 교수가 ‘글로벌 경제 변화와 한국의 농업’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하며, 국승용 KREI 농업관측본부장이 ‘2020년 농업 및 농가경제 동향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2부에서는 ‘농업·농촌의 포용과 혁신을 위한 농정의 핵심 이정표’라는 대주제 아래 ‘농정 전환’, ‘포용 농촌’, ‘농업 혁신’, ‘수급 관리’ 등 주요 농정 이슈를 주제로 각각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3부에서는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