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농협계열사CEO, 한자리에 모여 ‘맛있는 농협’ 품평회

다양한 사업영역에서 선도적인 역할과 시장 경쟁력 확보 노력

허식 부회장과 유통, 제조, 식품, 보험계열사 CEO가 한 자리에 모여 ‘농협계열사 CEO 경영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농협식품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김락훈 셰프(락셰프 대표)를 초청해 우리 농산물로 만든 농협HMR 신상품을 주재료로 다양한 요리를 만들어 맛 품평회도 가졌다.

 

허식 부회장은 “최근 식품시장 트렌드가 급격히 변하고 Hit 상품도 빠르게 뜬 만큼 빠르게 지고 있어 계열사 대표님들과 쌀맥주와 농협HMR요리도 같이 나누면서 경영현안을 논의하고자 마련한 자리”이며, “앞으로 식품분야는 물론, 다양한 사업영역에서 농협 계열사가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소통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귀농귀촌청년 '농촌보금자리' 조성 착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청년층의 귀농귀촌을 촉진하고,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2019년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 신규 지구 4개 시·군(충북 괴산군, 충남 서천군, 전남 고훙군, 경북 상주시)을 선정했다. 앞으로, 선정된 4개 시·군은 농식품부 협의 및 주민의견 수렴 등 사업준비 과정을 거쳐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수립 등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2년간 총 80억 2,500백만원이 지원(국비 50%, 지방비 50)될 예정이다. 각 단지별로 30호 내외의 공공임대주택과 육아나눔 활동을 위한 공동 보육시설, 문화․여가․체육 활동 등이 가능한 커뮤니티 시설 등 부대시설이 복합된 주거단지로 조성된다. 농식품부는 ‘청년 농촌보금자리조성사업’을 통해 청년들에게 귀농귀촌의 진입 장벽을 낮춰주고, 농촌으로 유입된 청년들이 안심하고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여 고령화․과소화 등으로 소멸 위기에 놓인 농촌의 지속가능성을 제고하겠다는 취지에서 계획되었다. 주택의 임대기간은 최소 5년 이상으로 하고, 임대료는 단지 관리․운영에 필요한 최소한의 수준으로 제한하여 입주민이 주거 부담 없이 충분한 시간을 갖고 농촌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