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토마토전국연합, K 토마토 리더농업인 “하나가 되다”

토마토전국연합 리더농업인 워크숍 개최… 전국단위 농업인 조직화 목표

농협(회장 김병원) 경제지주는 지난 23일 대전 선샤인호텔에서 리더 농업인, 농촌진흥청 관계자, 연합사업 담당자 등 1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토마토전국연합 리더농업인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토마토 전국연합사업의 핵심인 전국단위 농업인 조직화를 위해 마련되었으며, K 토마토 농업인들은 사업 참여를 통해 상향식으로 농업인협의회를 구성하고 자율적 수급조절과 매뉴얼에 의한 계획적 생산을 통해 토마토 전국연합사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토마토 전국연합사업 성과 및 추진전략, ▲공선출하회 우수사례, ▲도매시장 토마토 유통현황 등 성공적인 전국연합 추진을 위한 다양한 실천 방안을 공유하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농업인협의회 운영위원 11명을 선출했다. 부여 세도농협 세도방울공선출하회 강창영 초대 협의회장은“토마토전국연합에 대한 재배농가들의 기대가 크다”면서,“산지 농업인 조직으로서 힘을 보탤테니, 토마토의 수급안정과 판로 확대에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농협경제지주 안재경 푸드플랜국장은 “토마토전국연합의 성공과 농산물 제값받기를 위해서는 마케팅 강화를 통한 판매 확대뿐만 아니라, 기획생산을 통한 수급조절이 선행되어야 한다”면서, “토마토 재배 농업인의 적극적인 참여와 농업인과의 의사소통이 핵심인 만큼, 농협경제지주도 토마토전국연합 참여 농업인들의 소득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