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국산 보조사료’중국 수출검역 협상 타결

수출조건 협의 진행 5년만에 결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중국 검역당국과 ‘13.12월부터 한국산 보조사료의 수출을 위한 협의를 진행하여 사료별 수입 등기 및 수출업체 등록 조건으로 수출이 가능하도록 합의하였고, 지난 4월 8일 국내 사료 생산업체의 수출등록절차가 마무리 되었다고 밝혔다.

 

그 동안 농식품부는 한국산 보조사료를 중국으로 수출하기 위해 중국측의 위험평가에 대비한 자료제공과 사료업체에 대한 현지실사 등 수출절차를 진행해 왔다.

이에 우리 주중한국대사관은 중국측의 한국 보조사료 수출업체 및 해당 사료제품에 대한 평가, 수입안전등기, 수출기업 등록을 통해 수출이 가능하도록 중국 검역당국과의 협의를 완료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우리나라 사료업계의 주요 수출품목인 보조사료는 이번에 합의된 검역조건 완화를 바탕으로 중국 사료시장에 수출 물량을 점차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농식품부는 이번 보조사료의 중국 수출이 가능해짐에 따라 현재 동남아를 중심으로 부가가치가 높은 반려동물사료 및 보조사료 등의 수출이 더욱 가속화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한, 앞으로도 중국, 동남아시아 지역 국가들과 긴밀히 협의해 나감으로써 수출 품목을 다변화하고 물량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하였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