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뉴스

나마스떼 K-Food! 한국의 맛을 아시나요?

aT, 인도 뭄바이식품박람회 World of Food India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우리 농식품의 인도 지역 수출확대를 위해 9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뭄바이에서 개최되는 '2018 뭄바이식품박람회(World of Food India 2018)’에 참가했다.

올해로 13번째 개최된 이번 박람회는 독일 아누가(ANUGA)박람회의 주최사 쾰른메세(Koelnmesse)와 인도상공회의소(FICCI)가 공동 개최한 수출입 전문 바이어 중심의 B2B 박람회로 작년 기준 21개국 232업체가 참가하였고 34개국 8,300여명의 바이어가 방문했다.

 

이번 한국관은 18개 수출업체가 참가하여 라면과 떡볶이 등의 즉석식품과 비타민, 기능성 드링크 등 건강기능식품을 선보이며 인도의 젊은 중산층에게 확산되고 있는 간편식과 건강한 식문화 트렌드를 중심으로 인도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또한, 참가업체 제품을 활용해 인도인들의 입맛에 맞춘 매운 볶음면, 채식 라면 활용 요리, 견과류를 곁들인 닭강정, 떡을 넣은 찜닭 등을 시연, 시식하여 상담에서 직접적인 구매까지 이끌었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인도는 시장규모와 경제성장률, 한-인도 관계 등을 고려할 때 현재보다는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시장”이라며, “향후에도 전시회 참가와 더불어 세일즈로드쇼, 안테나숍 등의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인도시장을 공략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도시농업박람회서 ‘도시농업 미래관’ 눈길
우리나라 도시 농업의 현재와 미래를 가늠하고 국민과 공유할 수 있는 행사가 열려 눈길을 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13일부터 16일까지 경기도 화성시 동탄 신도시 일원에서 열리는 ‘제7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에서 ‘도시농업 미래관’을 운영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 산림청, 경기도, 화성시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는 2012년 서울시청 광장에서 처음 열린 이래 해마다 장소를 달리하며 개최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각종 전시를 통해 우리나라 도시농업의 현황을 짚어보고, 토론과 선진 사례 분석을 바탕으로 발전 방향을 찾아본다. ‘도시농업 미래관’은 ‘기술 혁신으로 미래를 창조하는 농촌진흥청’을 주제로 운영한다.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다양한 도시농업 연구 성과를 전시하면서 우리나라 도시농업의 현재를 소개하고 미래 방향을 제시한다. 식물을 이용한 생활공간 개선과 녹화 기술로 ‘바이오월’과 ‘식물매트’를 전시하고, ‘스마트 그린 오피스’를 적용한 미세먼지 없는 건물도 구현한다. 치유정원에서는 오감을 통한 식물체험으로 스트레스 해소와 치유 효과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가상 농업체험 ‘키네틱 식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