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농협유통, 어린이와 함께하는 추석 차례상 차리기 체험

고사리 손으로 추석 차례상 차려요! 농협유통 어린이 초청 체험행사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신영호)은 추석을 맞아 어린이 20여 명을 초청하여, 요즘 접하기 어려운 차례상 차리기 재현과 전통놀이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농협유통은 9월 5일 어린이들에게 추석 명절 의미를 전달하고 좌포우혜(左脯右醯), 어동육서(魚東肉西), 홍동백서(紅東白西), 조율이시(棗栗二枾) 등 차례상 차리는 방법과 절하는 방법 등을 직접 체험하며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차례상 체험이 끝난 후 어린이들과 함께 요즘 접하기 어려운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놀이인 투호 던지기, 제기차기 등도 경험하였다. 이번 추석 차례상은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판매하는 100% 국산 농축수산물로 차려졌다.

 

 

농협유통 마케팅팀 관계자는 “우리 전통문화의 이해와 우리 땅에서 자란 농축수산물을 홍보하기 위해 어린이들을 초청하여 추석 차례상 차리는 행사를 진행했다.”라고 말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가루쌀' 활용 제품개발 식품업체 모집
올해 25억 원 규모로 가루쌀을 활용한 제품개발 지원에 나선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가루쌀 산업 활성화를 위해 2023년 ‘가루쌀 제품개발 지원사업’ 대상자를 공모한다. 가루쌀은 수입 밀가루를 대체하여 우리나라 식량안보를 강화하고 쌀의 만성적 공급과잉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핵심 수단이다. 농식품부는 지난해 6월 ‘가루쌀을 활용한 쌀 가공산업 활성화 대책’을 발표하고, 식품기업의 가루쌀 제품개발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가루쌀 제품개발 지원사업은 가루쌀로 만든 면류, 빵류, 과자류 등 15개 제품군의 신제품 개발을 희망하는 식품업체를 지원하며, 업체별로 최대 2개 제품군 개발에 참여할 수 있다. 사업대상자로 지정된 식품업체는 제품개발에 필요한 원료 구입, 상품개발, 디자인, 포장재 개발, 시제품 생산, 소비자 평가, 홍보 등에 관한 비용을 1개 제품군 당 2억 원(자부담 2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식품업체에서 제출한 제품개발 사업신청서, 사업계획서 등을 토대로 제품개발에 대한 분석을 통해 개발목표, 밀가루 대체 효과, 상품화 가능성, 업체의 연구수행 능력 등을 종합 평가하여 최종 사업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전한영 농식품부 식량정책관은 “가루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