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버섯 "수출 더 활성화시킬 것"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 버섯농장 찾아가 수출 활성화 방안 모색

 

버섯 소비가 늘어나면서 해외 수출시장에도 소비비중이 늘어나고 있다.
이를 위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지난 14일 전북 부안군 소재 상황버섯과 표고버섯 등을 생산·판매하는 버섯놀이터 변산농장(대표 김시환)을 방문하여 버섯재배 농장을 둘러본 뒤, 현장의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버섯 수출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김춘진 사장은 “건강식과 비건 푸드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는 미주, 유럽 등에서 단백질이 풍부한 버섯의 인기가 크게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임산물 글로벌선도조직 및 수출상품화사업 등 다양한 지원사업으로 농가소득 향상과 수출 확대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