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지역 특산물 소비 활성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 지역 농림수산물 소비 확대 및 부가가치 창출 모색

URL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지난 8일 강원 횡성에서 더덕무침, 젓갈 등 지역 농림수산물을 가공‧제조‧수출하는 ㈜청아굿푸드(대표 유재주)를 방문하여 식품 제조시설을 둘러보고 지역 특산물의 소비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김사장은 “강원도 더덕은 특화작목으로 전국 생산량의 47%를 차지하는 고소득 작목이자, 성장가능성이 높은 수출유망품목”이라며 “앞으로 더덕과 같은 지역 특산물의 소비 확대를 위해 국산원료 구매‧가공을 위한 정책자금, 해외인증등록 및 박람회 참가 등의 다양한 지원사업으로 농가소득 향상과 수출 확대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농업회사법인 영동농업유통(주)(대표 김성규)을 방문하여 고랭지배추‧무 등 채소류의 유통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절임배추 생산현장을 둘러본 뒤, 계약재배를 활용한 수급안정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이 자리에서 김사장은 “맛과 품질이 우수한 강원도의 고랭지배추를 2차 가공한 절임배추는 고부가가치 창출 및 품질 차별화로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 지역별 우수 농림수산물의 경쟁력 강화와 고부가가치 창출을 통한 먹거리 산업 육성으로 한국 농어업의 지속가능성을 높여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