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만감류 소비촉진...'제주행복만감 222 페스티벌'

URL복사

- (사)제주감귤연합회·제주농협, 만감류 소비촉진 행사 개최

 

 

미국산 오렌지 무관세 수입(3월~8월)에 대응한 제주산 만감류의 소비촉진 행사가 다양하게 열리고 있다.

농협(회장 이성희)은 (사)제주감귤연합회(회장 김성범, 중문농협 조합장), 제주농협(본부장 강승표)과 함께 9일 농협중앙회 본관과 농협고양유통센터에서 제주행복만감 222 페스티벌 소비촉진 및 사은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유찬형 농협중앙회 부회장과 이창철 농협중앙회 이사(대정농협 조합장), 농협경제지주 장철훈 대표이사 등 주요 임원이 함께 참석한 가운데 농협 임직원 및 소비자를 대상으로 제주산 천혜향과 한라봉 증정 및 홍보행사를 가졌다.

 

제주 행복만감 222 페스티벌은 작년부터 사)제주감귤연합회와 제주농협이 제주산 만감류의 성출하시기인 2월~3월에 오렌지 무관세 수입에 대응한 각종 소비촉진 행사를 통해 가격지지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올해는 총 1,500톤(천혜향 1,000톤, 한라봉 500톤)의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올해 추진 중인 ‘제주 행복만감 222 페스티벌’은 하나로마트와 농협몰을 통한 각종 할인행사는 물론 11번가와 네이버쇼핑라이브를 통한 실시간 온라인 방송 판매 등을 통해 대대적으로 특판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김성범 (사)제주감귤연합회장은“오늘 행사는 만감류 가격이 좋지 않던 작년 ‘제주산 만감류 팔아주기 행사’에 적극 참여해 준 농협 임직원을 포함한 소비자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오렌지 무관세 수입시기에 제주산 만감류의 우수성을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유찬형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제주산 만감류의 소비촉진을 위한 행사는 앞으로 들어오게 될 수입오렌지 유통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데 의미가 있으며 농협 임직원 모두가 농업인을 위한 본연의 사명을 잊지 않고 우리 농산물 판매·유통에 적극적으로 관심을 갖고 앞장서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제주산 만감류의 평균출하가격(누계평균)은 3kg 기준으로 한라봉이 13,600원, 천혜향이 17,800원으로 작년 동기간 대비 각각 34%와 25% 가량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임산물 불법채취, ‘산림경찰’과 ‘암행 드론’이 나선다
- 5월 말까지, 산림사법 인력 2,000여 명 투입... 적발 시 엄중 처벌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본격적인 임산물 생산철을 맞아 산나물·산약초 무단채취 등 불법행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오는 4월 1일부터 5월 말까지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산림청, 지방산림청, 국유림관리소, 지방자치단체가 함께하는 이번 특별단속에는 산림특별사법경찰, 청원산림보호직원, 산림드론감시단 등 총 2,000여 명의 단속인력이 투입된다. 울창한 산림 내에 있는 전문채취꾼 등을 산림드론을 띄워 효율적으로 적발·감시하고, 주요 산나물 자생지 등은 산림특별사법경찰 등이 현장 단속을 병행할 예정이다. 주요 단속 대상은 ▲ 산림소유자의 동의 없이 산나물·산약초를 채취하는 행위 ▲ 조경수 불법 굴취 ▲ 특별산림보호대상종 불법채취 ▲ 인터넷 동호회 불법 채취 활동 등이다. 특히, 인터넷 모집책 및 차량 등을 이용한 전문 채취꾼들의 불법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아울러 산림 내 허가된 장소 외의 취사, 오물투기 및 입산금지 구역 무단출입 등에 대한 단속도 실시한다. 국유림, 사유림 등 산림 관할에 상관없이 강도 높은 책임단속을 실시하고, 불법행위가 적발된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