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팜스코, “함께 걷는 나눔 챌린지”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URL복사

팜스코 구성원 670여명 참여 총 1억걸음 달성...저소득층•취약계층에 1천만원 기부

 

 

축산식품전문기업 팜스코가 COVID-19 시대에 ‘빅워크(Bigwalk)’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여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함께 걷는 나눔 챌린지”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특히 전사 구성원이 참여하여 더욱 뜻 깊은 봉사활동이었다.

 

걸음기부 캠페인은 ‘빅워크’ 모바일 앱을 통해 진행하였으며 어플을 설치하고, 걷고, 기부하는, 구성원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방법으로 진행하였다.

 

팜스코는 11월 한 달 동안 총 1억걸음을 목표로 구성원과 함께 도전하였고, 총 670여명의 구성원이 참여하여, 약 1억 5백만 걸음을 달성하며 성공적으로 캠페인을 끝마쳤다.

 

캠페인을 통해 모아진 기부금으로 팜스코는 지난 23일, 강남복지재단을 통해 1천만원을 기부하였으며, 이 기부금은 우리주변의 저소득층•취약계층 지원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팜스코는 마스크 키트, 에코백등을 제작하여 필요한 이웃에게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연말 기부금 전달활동도 꾸준히 이어나가고 있다.

 

팜스코 사회공헌 담당자는 “사회적 거리 두기가 일상이 된 요즘, 전사 구성원이 다같이 참여할 수 있는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을 기획하게 되었다.” 며 “지속적으로 구성원이 함께 뜻을 모아 진행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귀농귀촌정책, 지역밀착형 지원 강화로 농촌 이주 안착 유도
- '농촌에서 살아보기' 신규 도입... '맞춤형 지역정보제공 서비스' 확대 등 귀농정책 전면전환 나서 - '21년 귀농귀촌 정책 예산 342억 원으로 역대 최대규모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높아진 귀농귀촌에 대한 도시민들의 관심을 반영하여 귀농귀촌 정책을 전면 전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최근 베이비붐 세대의 본격적 은퇴로 귀농귀촌 잠재수요층이 확대된 가운데 코로나19 영향으로 저밀도사회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이 지속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진단하며, 이러한 새로운 고객층들이 안정적으로 농촌에 정착할 수 있도록 귀농귀촌 정책 방향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그 배경을 설명하였다. 농식품부가 강조하는 귀농귀촌 정책의 전환 방향은 ’지역밀착형 체험·정보 제공‘이다. 영농기술교육·정보제공등 ’귀농‘ 중심에서 관심 지역으로 주거이전에 도움이 될 지역 일자리 교육·정보 등 ’귀촌‘ 중심으로 전환하고, 교육과 박람회 등 간접체험 중심에서 실제 장기간 관심 지역에서 살아보기를 지원하는 등 밀도높은 농촌 생활 지원 중심으로 바꾸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이를 위해 농식품부는 올해 귀농귀촌 예산을 342억원으로 전년 대비 68.5%(139억원) 증